Quantcast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 건후, 아이스크림 가게 사장으로 변신? 핑크색 가운 ‘귀여움↑’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10.12 23: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건후가 사랑스러운 일상으로 네티즌의 마음을 흔들었다.

지난 11일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ad news today: Aciel had to close down his ice cream stand due to the lack of customers. let's hope his next investment will harvest more success”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영상 속에는 장난감 아이스크림 판매대에서 손을 흔들고 있는 건후의 모습의 담겼다. 건후는 사랑스러운 핑크색 가운을 입고 귀여운 매력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안나 인스타그램
안나 인스타그램

이를 본 팬들은 “아 왜 이렇게 귀여워” “내가 건후 아이스크림 다 사줄게” “건후야 누나가 싹쓸이해갈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건후는 축구 선수 박주호와 그의 아내 안나의 둘째 아들로, 현재 누나 나은과 아빠 박주호와 함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나은이와 건후는 ‘건나블리’로 불리며 사랑스러운 외모와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울산 현대 축구단 소속인 박주호 선수는 스위스 FC 바젤에서 통역사로 활약하던 아내 안나를 만나 현재 슬하에 딸 나은이와 아들 건후를 두고 있다.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아르헨티나, 미국, 프랑스, 스위스, 독일을 오가며 성장해 다양한 언어에 능통한 것으로 알려졌다.

건후와 나은 또한 엄마 안나의 영향을 받아 어린 나이임에도 한국어뿐만 아니라 독일어, 스페인어, 영어 등을 자유자재로 사용하해 화제를 모았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아내 없이 아이들을 돌보는 연예인 아빠들의 육아 도전기를 그린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