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청일전자 미쓰리‘ 이혜리, 정육점 앞에서 고혹적인 비주얼 뽐내…'류준열이 반한 미모'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0.11 13: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청일전자 미쓰리‘ 이혜리가 고혹적인 비주얼을 뽐냈다.

최근 이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독보적인 미모를 뽐내고 있는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리는 보라색 원피스를 입은 채 정육점 옆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평소와 달리 진한 메이크업을 한 그의 비주얼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혜리님 여신이 너무 이뻐요” “혜리누나 덕분에 한주 한주가 행복해요” “언니 때문에 진짜 눈이 진짜 너무 부셔가지고 그냥 멀어버렸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혜리 인스타그램
혜리 인스타그램

한편 혜리는 2010년 걸스데이 EP 앨범 ‘Girl`s Day Party #1’로 처음 데뷔했다. 이후 ‘기대해’, ‘여자 대통령’, ‘Something’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배출했다. 

그러던 2012년 드라마 ‘맛있는인생’으로 처음 연기에 도전한 그는 ‘선암여고 탐정단’, ‘하이드 지킬, 나’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다졌다. 

그러던 지난 2015년 tvN 드라마 ‘응답하라1998’ 속 덕선 역을 맡아 류준열과 호흡을 맟췄다. ‘응답하라1998’는 쌍팔년도 쌍문동, 한 골목 다섯 가족의 왁자지껄 코믹 가족극을 그리고 있다. 당시 극강의 케미를 자랑하던 류준열과 혜리는 실제 커플로 발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최근 혜리는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속 이선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더보기위기의 중소기업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또한 혜리는 지난 9일 개봉한 영화 ‘판소리복서’ 속 민지 역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판소리복서’는 복싱 챔피언 유망주로 화려하게 주목 받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가 지울 수 없는 실수로 영구제명된 뒤, 생애 마지막이 될지도 모를 가장 무모한 도전을 그리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