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방송 소감 밝혀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라 행복한 시간"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10.10 10: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tvN ‘시베리아 선발대’에 출연 중인 배우 김남길이 방송 후 소감을 전했다. 

10일 오전 김남길은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했기에 하루하루 행복한 시간이었다. 낯선 곳에서 예상치 못한 일이 일어났을 때에도, 조금 불편하고 어려운 상황이 생겼을 때도 덕분에 항상 즐겁고 여유로웠던 것 같다”며 “많이 힘들었을 텐데도 끝까지 즐겁게 여행해준 우리 선균이형, 상엽, 규필, 민식, 그리고 함께 힘써주신 모든 제작진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그리고 무엇보다도 ‘시베리아 선발대’를 사랑해주시는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 남은 여정만큼 다양한 에피소드가 기다리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중간 소회를 밝혔다.  

김남길 / tvN
김남길 / tvN

김남길은 절친들과 함께 세계에서 가장 길지만 여행자들의 버킷 리스트로 손꼽히는 시베리아 횡단 열차에 몸을 싣고 떠나는 낯선 여행 先체험 답사기 ‘시베리아 선발대’(연출 이찬현)에 출연 중이다. 

첫 방송부터 예상외로 더운 러시아날씨에 당황한 것도 잠시, 그는 동생들을 배려하며 먼저 나서서 길을 찾거나 시원한 생맥주를 찾아내고 아름다운 거리 풍경에 피로도 잊은 채 가벼운 발걸음으로 관광지를 즐기는 모습은 의외의 ‘댕댕미’를 자랑했다.

이어 열차에서도 각종 살림을 도맡아 하는 차장에게 감사인사를 건네거나 커피를 먼저 권하는 등 글로벌 친화력을 과시했으며, 다소 입맛에 맞지않는 음식과 신장에 비해 짧은 침대 덕에 발이 삐져 나오는 불편함조차도 여행 속의 즐거움이라며 너털웃음을 지었다.

김남길 / tvN
김남길 / tvN

이러한 김남길의 끝없는 매력 발산에 첫 방송 시청률 2.1%에 비해 지난주는 0.9%나 뛰어오른 3.0%를 기록했으며(닐슨코리아 기준), 그의 전방위 활약에 지난 제1회 아시아 콘텐츠 어워즈에서는 ‘베스트 액터상’을 수상하는 등 제일 바쁘고도 행복한 2019년을 보내고 있다. 

본격적인 기차 생활 적응기가 펼쳐진 가운데 예고를 통해 김남길의 행방이 묘연해지며 긴장감을 자아낸 tvN ‘시베리아 선발대’는 오늘밤 11시에 방송된다. 

한편, ‘시베리아 선발대’가 방송되면서 횡단열차 1등석 가격도 관심도 모으고 있다. 방송에 따르면 지난 7월 기준 1등석 가격은 약 34만원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