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얼짱시대’ 정다은, 한서희와 인스타그램 라이브서 ‘무면허 운전 발언’ 사과 “다시는 범범행위하지 않을 것” (전문)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10 09: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얼짱시대 7’에 출연했던 정다은이 과거 무면허 운전을 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지난 9일 정다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젯밤 인스타그램 라이브 도중 과거 무면허 3회 적발에 관해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변명할 여지가 없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최소한 어제 제대로 사과를 드리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어야 했는데 순간 말실수로 저의 범죄 사실을 자진해 말해버린 상태라 너무 당황스러워서 표저오간리가 되질 않았었고 민망함과 창피함에 웃음을 보였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 모습이 마치 범죄의 중함을 인지를 전혀 못한 것처럼 보여서 대중분들의 기분을 더욱 언짢게 만들어버렸던 것 같습니다”라며 “그저 철없던 시절이라고 치부해버리기엔 너무나 큰 잘못인 것 같습니다”라고 사과했다. 

정다은 인스타그램

마지막으로 정다은은 “정말 죄송합니다. 다시는 이런 범법 행위를 하지 않겠습니다.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라며 거듭 사과의 말을 전했다. 

앞서 정다은은 한서희와 동성 열애를 인정했다가 부인하는 등 입장을 번복해 화제의 중심에 서기도 했다. 

9일 정다은은 한서희와 함께 인스타라이브를 진행했고, 방송 도중 정다은은 “저 무면허 걸려서 면허 못 따요. 나 무면허 세번 걸려서 이제 아예 못 따”라고 폭탄 발언을 했다. 

정다은의 이야기에 한서희는 “그 얘길 지금 왜하냐고”라며 당황스러워했고, 그는 “고등학교 때 아니 중학교 때 처음 할머니가 라면 옆에 숨겨둔 차키가 있길래 했다고”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한서희 인스타그램

무면허나 음주운전이나 예비 살인, 예비 살인 미수라며 정다은을 비판한 한서희는 사과를 요구했고, 정다은은 장난식으로 웃어넘기는가 하면 “죄송합니당”이라며 반성의 기미가 보이지 않는 가벼운 언행으로 더욱 분노를 사며 누리꾼들의 비판이 이어졌다. 

한편, 정다은과 한서희는 SNS상에 게재한 서로와 관련된 게시글을 다 삭제한 상태다. 

다음은 정다은 SNS 글 전문이다. 

어젯밤 인스타그램 라이브 도중 과거 무면허 3회 적발에 관해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변명할 여지가 없습니다. 죄송합니다.

최소한 어제 제대로 사과를 드리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어야 했는데 순간 말실수로 저의 범죄 사실을 자진해 말해버린 상태라 너무 당황스러워서 표정 관리가 되질 않았었고 민망함과 창피함에 웃음을 보였습니다.

그 모습이 마치 범죄의 중함을 인지를 전혀 못한 것처럼 보여서 대중분들의 기분을 더욱 언짢게 만들어버렸던 것 같습니다.

 그저 철없던 시절이라고 치부해버리기엔 너무나 큰 잘못인 것 같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다시는 이런 범법 행위를 하지 않겠습니다.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