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종합] 권혁수, ‘몰카 옹호’ 구도쉘리 관련 영상 모두 내려…‘등뼈찜 먹방’ 논란 해명 (전문)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10 09: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권혁수가 유튜버 구도쉘리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구도쉘리는 오랜 시간 동안 인스타 라이브를 진행하며 해명하려 했으나 3만 이상의 구독자 수가 줄어들며 비판 받고 있다.

지난 9일 오후 권혁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구도쉘리님의 발언들 중 등뼈찜을 먹었던 지난 라이브 영상에 관련 바로 잡고 싶은 사실이 있어서 글을 올립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날 권혁수는 "현재 온라인 상에서 퍼지고 있는 이야기와 다르게 구도쉘리님과 함께 했던 등뼈찜 먹방 라이브와 구도쉘리님이 상의를 탈의했던 행동은 저희가 먼저 콘티를 제시했거나 사전에 약속한 것이 아니었다는 사실을 알려드립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권혁수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권혁수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또한 권혁수는 이날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하던 구도쉘리가 통화한 사람이 권혁수 혹은 그의 매니저라는 의혹에 대해서도 "사실이 아니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이어 권혁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권혁수 감성'에서 구도쉘리 관련 영상을 모두 내린 이유에 대해 "논란이 더 커지는걸 바라지 않기 때문에 구도쉘리님 관련 영상을 내리게 되었습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구도쉘리는 '몰카 옹호 발언'과 '동성애자 비하 논란'이 일며 많은 비판을 받았다. 구도쉘리는 해당 논란에 대해 사과했지만, 여론은 쉽게 식지 않았다. 또한 한국 입국 이후 권혁수와 진행했던 '등뼈짐 먹방' 관련 내용이 재조명되며 논란이 이어졌다.

당시 구도쉘리는 등뼈찜을 먹던 도중 식당에서 티셔츠를 벗어 던졌다. 식당 아주머니가 "아이들이 있다"며 옷을 입어달라 부탁했지만, 구도쉘리는 그런 부탁을 이해하지 못하겠다는 듯한 행동과 발언을 이어갔다.

방송을 보던 구독자들 등의 설득으로 구도쉘리가 옷을 챙겨 입었지만, 해당 방송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로 퍼져나가며 주목 받았다.

구도쉘리 유튜브 화면 캡처
구도쉘리 유튜브 화면 캡처

이후 구도쉘리와 관련된 논란이 이어지자 권혁수는 그와 관련된 영상을 모두 삭제 혹은 비공개처리했다. 또한 커뮤니티를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같은날 구도쉘리는 '용기있게 소신 지키며 해명하겠습니다'라며 3차 해명 영상을 게재했다. 유튜브 라이브로 진행된 3차 해명은 10시간 가까이 릴레이로 진행됐다. 그러나 구도쉘리 유튜브 구독자 수가 급격히 떨어지는 등 논란은 식지 않았다. 현재 구도쉘리 구독자 수 수치는 비공개 상태다.

올해 나이 28세로 호주 멜버른에 살고 있는 구도쉘리는 훈계하는 듯한 느낌의 말투로 인기를 얻었다. 동시에 매운 라면 먹방 영상이 이슈되며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에서 이름과 얼굴을 알렸다.

특히 권혁수는 구도쉘리 특유의 행동과 말투를 따라하는 영상을 올리며 호응을 얻었다. 최근 구도쉘리가 호주에서 입국했고, 권혁수가 마중을 나가는 등 이들의 인연이 이어졌다.

이하 권혁수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권혁수 감성 구독자 여러분.

구도쉘리님의 발언들 중 등뼈찜을 먹었던 지난 라이브 영상에 관련 바로 잡고 싶은 사실이 있어서 글을 올립니다. 

현재 온라인 상에서 퍼지고 있는 이야기와 다르게
구도쉘리님과 함께 했던 등뼈찜 먹방 라이브와 구도쉘리님이 상의를 탈의했던 행동은 저희가 먼저 콘티를 제시했거나 사전에 약속한 것이 아니었다는 사실을 알려드립니다. 

또 오늘 라이브 방송 중 쉘리님이 통화한 사람이 
권혁수님이나 매니저님이 아니었다는 사실도 밝혀드립니다.

논란이 더 커지는걸 바라지 않기 때문에
구도쉘리님 관련 영상을 내리게 되었습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