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아한 가’ 13화, “재심 포기하면, 아드님 풀어드리겠습니다” 물벼락 맞은 배종옥 달콤한 유혹! ...검찰의 압수수색으로 엉망진창이 된 이장우의 일상! (1)

  • 정미경 기자
  • 승인 2019.10.09 23: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기자] 9일 방영 된 MBN, 드라맥스 드라마 ‘우아한 가’에서는 지난 과거, 두 아이의 손을 잡고 나타난 하영서(문희경)의 모습이 공개되었다. 그녀는 “완수와 완준아 여기가 아버지 집이야”라고 이야기 했고, 아이들은 마냥 신나했다. 당황한 모철희(정원중)은 “아무 얘기도 없이 무작정 이렇게 나오자면 어쩌자는 건가”라고 말할 뿐, 안재림에게 어떠한 사과의 말도 없었다.

안재림(박혜나)은 “이봐요 하간호사 (...) 이런다고 당신의 불륜이 정당화 되지 않아요”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런 그녀에게 하영서는 “완수 이제 초등학교 입학해야 하는데, 모씨 집안 아들들이 평생 사생아로 낙인 찍히기 원하세요?”라고 말할 뿐이었다. 이어서 그녀는 “인정하세요 당신이 모씨 집안 대를 끊었다는 거”라고 이야기 했다. 자녀가 없던 MC 그룹에 찾아온 하영서는, 그렇게 MC 집안의 안주인이 되었다. 회장님의 간호사에서 안주인의 자리까지 꿰찬 그녀는 아들을 통해 MC의 꼭대기까지 독차지하겠다는 야망에 가득 차게 되었다.

MBN, 드라맥스 드라마 ‘우아한 가’ 방송 캡쳐
MBN, 드라맥스 드라마 ‘우아한 가’ 방송 캡쳐

이날 방송에서 한제국(배종옥)은 TOP에서 허윤도(이장우)의 흔적을 전부 지웠고, 결국 허윤도(이장우)는 구속되고 말았다. 분노에 가득찬 모석희(임수향)는 TOP팀을 찾아와 “허변이 이 자리에 없는 이유를 한상무가 브리핑해야 할 것 같은데”라고 말했다. 이에 한제국은 “그럼요, 아가씨는 충분히 그럴 이유가 있죠”라고 이야기 했다. 사실 여부를 확인하는 그녀를 향해 한제국은 “공금 횡령입니다. 허변 재심 포기 시키세요”라고 이야기 했다.

이어서 MC그룹을 위해 지금 조사를 하는 그녀의 친모인 안재림 사망 사실 건을 내려 놓으라 이야기 했고, 모석희는 “MC의 미래를 가로막더라도 반드시 해야 할 나의 숙제죠”라고 말할 뿐이었다. 이어서 그녀는 “왜? 살인사건 범인이 MC 패밀리라서?”, “근데 난 왜 자꾸 MC와 당신이 살인사건을 덮었다는 이야기로 들리지?”라고 말했다. 하지만 한제국은 부정하며 “허 변호사 유능하죠. 하지만 손발 묶인 허변은 무용지물입니다”, “아시잖아요? 끝까지 할 수 없을 것이란 거”라고 이야기 했다.

결국 한제국이 원하는 것은 허윤도의 재심 포기였다. 그녀는 “재심만 포기한다면 허변은 일상으로 다시 돌아올 수 있습니다”라고 이야기 했다. 그 말을 들은 모석희는 “아주 달콤한 유혹이네 근데 한상무 일처리 특징이 뭔지 않아요?”라고 말하며 최악의 상황으로 사람을 몰아놓고, 최소한의 먹이만 주는 것이라 이야기 했다. 이어서 모석희는 “얼핏 보면 달콤해 보이지만 알고 보면 무자비하지”라고 이야기 했다.

하지만 한상무는 “허변의 감옥 생활은 아주 힘들고 위험할겁니다”, “감옥이라는 데가 오래 있을만한 곳은 아니란 거죠”, “팁을 하나 드리자면 지금 아가씨는 손 발 다 잘렸어요. 수습부터 해야 할 겁니다. TOP은 항상 뭘 하든 상상이라는 것만 명심 하십시오”라고 말하며 차갑게 나올 뿐이었다. 한제국의 반격은 이제부터 시작이었다. 허윤도와 모석희가 관련된 곳은 어디든 검찰의 압수수색이 찾아들었다. 과연 이들을 둘러싼 진실은 어떤 결말을 맞이하게 될까.

MBN, 드라맥스 드라마 ‘우아한 가’는 16부작 예정으로 “재벌가의 숨은 비밀과 이를 둘러싼 오너리스크 팀의 이야기를 다루는 미스터리 멜로드라마”이다. 다음 주 종영을 앞두고 있는 상황임에도 후속 작품은 아직 공개된 바 없다. ‘멜로 드라마’를 가장함에도 이 드라마가 기대되는 이유는 출중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진들이 자리했기 때문이다. 한제국 역을 맡은 배종옥부터 시작해서, 하영서 역의 문희경, 모완수 역의 이규한, 김부기 역의 박철민까지 주연과 조연 모두 가리지 않고 완벽한 조합을 자랑한다. 전체 출연진으로는 임수향(모석희 역), 이장우(허윤도 역), 배종옥(한제국 역), 정원중(모철희 역), 문희경(하영서 역), 이규한(모완수 역), 김진우(모완준 역), 공현주(백수진 역), 전국환(모왕표 역), 오승은(최나리 역), 전진서(모서진 역), 박현숙(정윤자 역), 박혜나(안재림 역) 등으로, 매주 수, 목 오후 11시에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