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주간아이돌’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신곡 ‘Double Knnot’ 파워풀한 춤선 최초 공개…유닛 키즈 코너에서 현진-한-승민의 무한 매력 확인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0.09 18: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주간아이돌’에서 스트레이 키즈가 신곡 ‘Double Knnot’와 함께 업그레드된 매력을 발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9일 방송된MBC every1, MBC 뮤직 동시방송 ‘주간아이돌’에서는 조세호, 광희, 남창희 진행으로  아이돌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이 출연했다.

 

MBC every1 ‘주간아이돌’방송캡처
MBC every1 ‘주간아이돌’방송캡처

 

이번 시간에는 출연한 스트레이 키즈 방찬, 우진, 리노, 창빈, 현진, 한, 필릭스, 승민, 아이엔은 완전체로 나와서 예능감과 함께 끼와 각자의 매력을 선보였다.

먼저 스트레이 키즈의 신곡 ‘Double Knnot(더블 낫)’으로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최초 무대를 공개하면서 카리스마 모습을 자랑했다. 신곡 ‘Double Knnot(더블 낫)’은 신발 끈을 두 번 꽉 묶고 거침없이 세상을 향해 질주하겠다는 포부를 담은 곡이다. 강렬한 힙합 비트와 패기 넘치는 가사와 함께 파워풀한 춤선을 보여줬다. 

‘주간아이돌’ '유닛 키즈 코너'에서는 스트레이 키즈의 유닛을 결성하고 멤버들은 유닛의 리더가 되기 위해 여러가지 퀴즈에 도전하게 됐다. 유닛 리더가 된 리노, 필릭스, 우진은 멤버들에게 선택받기 위해 매력어필을 하면서 온갖 모습으로 열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보컬 승민은 부드러운 음색과 반전되는 속사포 랩으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게 됐고 이에 스트레이 키즈 멤버들은 승민의 처음보는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보컬부터 랩까지 다재다능한 멤버 한은 초고음의 모습을 보여주며 소찬휘의 'Tears'를 부르게 됐다. 아이엔은 유닛 리더들의 모든 구애를 받고 우진팀이 됐다. 

이어 아이돌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의 '최강유닛 결정전'을 하게 됐다. 

스트레이키즈 멤버들은 리더인 필릭스, 리노, 우진과 함께 유닛 결성 게임을 통해 유닛이 가려졌다. 필릭스는 NCT DREAM의 BOOM을 완벽하게 소화했고 현진은 평소 애교를 힘들어했는데 MC 조세호가“ 애교를 연습하냐?”라고 묻자 “대기실에서 몇개 만들어 놔요. 윙크도 말하다가 중간에 한번 씩 해 준다”라고 고백했다.

또 필릭스, 방찬, 승민팀이 '최강 유닛 결정전'에서 승리를 하고 지원금을 받으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MBC every1, MBC뮤직 동시방송 ‘주간아이돌’는 매주 수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