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콕스빌리, 이번엔 불리다바스타드 저격?…반응은 “꼬랑지 말고 빼시네요 선배님”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10.09 16: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래퍼 콕스빌리가 연이은 저격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지난 8일 새벽 콕스빌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키워들 팝콘 잡아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은 불리다바스타드와의 인스타그램 DM 일부를 캡처한 것으로, 콕스빌리는 “아는 형님 돌아가셔서 장례식장 다녀오느라 정신없었다”라며 자신의 핸드폰 번호와 작업실 주소를 알려줬다.

이어 그는 “오늘은 좀 쉬어야 될 것 같고 내일 너 뭐 건달 형들인지 다 데리고 와라. 암튼 아가리 길게 털 거 인정한다. 올 때 전화하든 문자해”라며 공개적으로 불리다바스타드를 저격했다.

콕스빌리 인스타그램
콕스빌리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은 “요즘 콕스빌리 보는 재미로 산다 요새” “지금은 그냥 콘셉트 잘못 잡고 화 많은 척, 센 척, 쿨한 척하시는 것 같아요 그만해줘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불리다바스타드도 자신의 SNS를 통해 입장을 전했다. 그는 “일 정리됐습니다. 인스타 스토리 봐주세요 역시나 쿨한 척하시다 꼬랑지 말고 빼시네요 선배님. 어쨌든 물의 일으켜 팬 들께 죄송합니다. 앨범으로 찾아뵙겠습니다”라고 밝혔다. 

해당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콕스빌리와 불리다바스타드의 DM 대화 일부가 올라와 있었다. 콕스빌리가 “오늘은 좀 쉬자 할 말 있음 전화해”라고 하자 불리다바스타드는 “할 말 없다니까 싸울 거 아니면”라고 답했다.  

불리다바스타드 인스타그램
불리다바스타드 인스타그램

이어 불리다바스타드가 “말로만 하는 새끼로 보이냐? 쿨한 척하지마 어딘데”라고 묻자 콕스빌리는 “합정이고 쳐 몸써서 싸우는 거 못한다. 진심 길게 말하고 싶지가 않다”고 말을 이었다. 불리다바스타다는 해당 대화를 공개하며 “디스할 가치도 없고 싸울 가치도 없다”고 비난했다. 

콕스빌리는 ‘쇼미더머니8’에 복면을 쓰고 등장한 래퍼로, 그의 정체는 제이켠이다. 그는 기리보이가 인맥 힙합을 했다고 공개적으로 지적해 화제를 모았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