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냉장고를 부탁해 (냉부)’ 오지호 냉장고 요리, 튀김 요리에는 ‘튀김의 신 이연복’…매운 요리에는 오세득 ‘맵시호 요리 레시피’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0.08 0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오지호의 냉장고 재료로 튀김 요리와 매운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7일 오후 방송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MC 김성주, 안정환의 진행으로 셰프 샘킴, 김풍, 이연복, 오세득, 레이먼킴, 정호영, 유현수 셰프와 게스트로 배우 오지호와 이윤지가 출연했다. 

 

jtbc‘냉장고를 부탁해’방송캡처
jtbc‘냉장고를 부탁해’방송캡처

 

오지호는 연예계 허벅지 씨름왕으로 등극했는데 MC 김성주는 “도대체 뭘 먹길래 허벅지 힘이 센지 궁금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지호의 냉장고가 공개 됐고 오지호는 “닭가슴살이 너무 물릴 때는 진미채를 살짝 먹는다”라고 하며 매운맛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또한 오지호는 매운 맛을 활용한 특별한 다이어트 식단 팁을 밝히며 청양고추, 매운맛 김치, 빨간 양념의 밑반찬들의 매운 음식이 계속 나왔다. 오지호는 자신의 냉장고의 재료로 요리를 시작하는 셰프들에게 “매운 걸 좋아하는데 캡사이신이나 후추 등 향신료보다는 청양고추, 마늘 같은 매운 맛을 좋아한다”고 요리 팁을 알려줬다. 

먼저 오지호를 위해 셰프들은 냉장고에서 꺼낸 요리로 '환상의 튀김'이라는 주제로 송훈 셰프와 이연복 셰프가 대결을 펼쳤다. 송훈은 '수상한 튀김'이라는 이름으로 투김 요리를 했고 이연복은' 튀김의 신이라는 이름으로 김치말이 쌈과 무조림, 새우장 튀김을 하게 됐다.

매운맛고 함께 튀김을 좋아하는 오지호는 두 요리를 맛있다고 하며 먹방을 해보였고 결국 이연복의 '튀김의 신'의 손을 들어줬다.

이연복의 '튀김의 신'의 레시피는 다음과 같다.

핸드블랜더에 밀가루, 소금, 뜨거운 물을 넣고 익반죽을해서 만두피 반죽을 만들었다. 적당한한 크기로 썬 돼지 목살과 소 등심, 짱장라면 수프, 다진 생강, 올리브 오일을 핸드 블랜더에 넣고 갈아 짜장 만두소를 만든다. 잘게 썬 애호박, 양배추, 대파를 만두 소로 넣고 소 등심을 적당한 크기로 썬 뒤 소금, 후추로 밑간을 했다.

송이버섯의 머리 부분을 잘게 썰고 기둥 부분을 길게 썰고 밀가루, 전분, 물, 달걀, 식용유를 넣고 섞어 튀김 옷을 만든다. 튀김 옷에 잘게 선 소이버섯을 넣고 만두피 반죽을 적당한 크기로 떼어낸 뒤 밀대로 밀어 만두피를 만든다. 만두피에 짜장 만두소를 넣어 짜장 만두를 만들고 짜장만두를 기름에 넣고 튀긴다.

배추김치 위헤 소 등심, 송이버섯을 넣고 말아준 뒤 밀가루 튀김옷을 묻히고 기름에 넣고 튀겨 김치말이튀김을 만든다. 간장, 고춧가루, 식초, 참기름에 잘게 썬 청양고추와 대파를 넣어 양념장을 만들고 김치말이튀김을 적당한 크기로 썬다. 

'가슴이 데인 것처럼~ 눈물에 베인 것처럼' 매운 요리를 주제로 오세득 셰프와 김풍 작가가 대결을 펼쳤다.

먼저 김풍작가는 “오세득 셰프가 제주도에 땅이 4만 평이 있다. 오세득 셰프는 요리를 취미로 하지만 나는 절실하다”라고 하며 오지호에게 어필을 했다. 오세득 셰프는 '맵지호'라는 제목으로 요리를 했고 김풍 작가는' 매워서 놀라지 마라'라는 이름으로 마라요리를 했다.

오지호는 요리를 맛보고 땀을 뻘뻘 흘리면서 옷까지 벗게 됐는데 결국 오세득 셰프의 '맵지호' 요리에 손을 들어줬다. 

10승 셰프가 된 오세득 셰프의 '맵지호' 요리의 레시피는 다음과 같다.

대패삼겹살을 굽고 석쇠에 홍고추, 청양고추를 올려 토치에 직화했다. 핸드블랜더에 밀가루 강력분, 중력분, 뜨거운 물을 넣고 갈아 면 반죽을 만든 뒤 손으로 치댄다. 적당한 크기로 썬 브로콜리를 뜨거운 물에 데친 뒤 표고벗섯, 송이버섯, 잘게 썬 양배추, 양파와 함께 담아둔다.

고춧가루, 다진 마늘, 간장, 맛술을 섞고 새우자으이 새우, 뜨거운 기름을 넣어 양념장을 만든다. 끓는 물에 콩나물을 넣어 삶고 직화한 홍고추와 청양고추를 잘게 썰어 양념장에 넣는다. 양념장에 잘게 썬 청양고추, 새우가루를 넣고 불린 마른 오징어의 껍질을 벗겨 잘게 썬다.

양념장에 게맛살을 넣고 밀가루 위에 면 반ㅈ죽을 올린 뒤 밀대로 넓게 펴고 면 반죽 여러 겹으로 접은 뒤 적당한 크기로 설어 끓는 물에 넣고 삶는다. 달군 팬에 각종 채소, 구운 대패삼겹살을 넣고 볶고 팬에 양념장, 낙지젓을 넣고 볶는다.

청양고추를 잘게 썰고 삶은 면을 건져낸 뒤 얼음물에 헹구고 볶던 양념에 콩나물, 새우장의 새우, 면을 넣어 볶는다. 볶음면 위해 잘게 썬 청양고추를 올리면서 완성 시켰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대한민국 최고의 셰프들이 천덕꾸러기 냉장고의 재료의 신분상승 시키는 프로젝트로  냉장고 주인의 고민을 타파할 푸드 카운셀러와 토크가 있는 격조 높은 요리 토크쇼이다. 

한편, jtbc 방송 시사교양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