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시즌1’ 김정훈 소개팅녀 김진아, 축구 여신 등극?…'데뷔 부르는 미모'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0.07 22: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연애의 맛 시즌1’에 김정훈의 소개팅녀로 출연한 김진아의 일상에 관심이 집중됐다.

최근 김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함부로 놀리다가는 역관광 호되게 당한다는 떡상의 팀 리버풀. 한정판 뉴발란스 리버풀 홈킷을 선물 받았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입술을 살짝 내밀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작은 얼굴로 완성한 데뷔를 부르는 비주얼이 돋보인다.

김진아 인스타그램
김진아 인스타그램

김정훈 소개팅녀 김진아는 올해 나이 26세로 1980년 생인 김정훈과는 14살 차이가 난다. 연세대학교를 졸업했으며 현재 인천공항 아나운서로 일한다고 알려졌다.

그는 김정훈과 함께 TV조선 ‘연애의 맛’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연애의 맛’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최근 ‘연애의 맛’은 다음 시즌 소식을 알렸으며 방송과 동시에 그 인기를 다시 증명했다.

한편, 김진아는 지난달 1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임 파인, 앤유?' 출간 소식을 알렸다.

김진아는 "안녕하세요, 작가 김진아입니다! 드디어 몇 달 동안 열심히 작업한 저의 첫 책 '아임 파인, 앤유?'로 여러분께 인사드립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20일까지 진행되는 ‘예약판매’를 통해 책을 구매해주시는 독자님들께는 9월 1일 일요일, 광화문 교보문고에서 진행되는 사인회 신청 우선권 및 책과 동반되는 굳즈 혜택이 있을 예정이라고 해요"라고 팬들을 위한 이벤트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이어 "'아임 파인, 앤유?'는 표지와 본문 디자인, 그리고 글의 구성 및 배치, 글꼴과 색상까지 하나하나 직접 기획하고 정성껏 꾸려놓은 책입니다. 책 안에는 솔직한 제 지난날의 이야기와 제가 겪은 아픔을 꾸밈없이 담아 놓았습니다"라며 "우리가 살아가며 참 부던히도 고민하고 힘겨워하는 ‘자존감’과 ‘관계’의 문제에 대해 짤막한 몇 편의 수필 글로 진심 어리게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진중한 글이지만 퍽 재미있고 편안하게 읽으실 수 있도록 노력하였습니다!"고 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