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온앤오프(ONF) 효진, 라운 탈퇴 간접 언급 “6인조 재편, 빈자리 채우려 연습에 몰두했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10.07 15: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온앤오프(ONF) 효진이 라운의 탈퇴를 간접 언급했다. 직접적인 라운의 이름은 나오지 않았지만 6인조 재편 후 각오를 전했다.

7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온앤오프(효진, 이션, 제이어스, 와이엇, MK, 유) 네 번째 미니앨범 ‘고 라이브(GO LIV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네 번째 미니앨범 ‘GO LIVE’는 ‘너’를 사랑할수록 더욱 고통스러워지지만 그것을 멈출 수 없는 감정에 대해 직접적으로 ‘왜?’라고 물으며 더욱 깊은 내면의 자아와 마주 하고픈 그들의 이야기가 담겼다.

온앤오프(ONF) 효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온앤오프(ONF) 효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온앤오프는 지난 8월 23일 라운의 탈퇴 이후 6인조로 재편됐다. 하지만 라운의 탈퇴 이유는 여전히 밝혀지지 않았다.

이날 효진은 “우리가 오랜 시간 준비하고 신경을 많이 쓴 만큼 긴장이 돼서 어젯밤에 잠을 잘 못 이뤘다. 그만큼 좋은 곡들이 많으니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며 “8개월 만에 컴백하고 6인조로 새롭게 돌아왔다. 더 멋지고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닮은 앨범”이라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6인조 재편에 대해서는 “6명이서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오게 됐다. 사실 빈자리를 채우려고 우리들끼리 조금 더 뭉치고 연습에 몰두했다. 책임감을 갖고 앞으로 열심히 할 테니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또 “보여드리지 못했던 온앤오프의 매력과 음악, 퍼포먼스를 많은 분들께 인정받을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할 테니 기대, 응원 많이 해달라”는 활동 계획을 알렸다.

온앤오프(ONF)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온앤오프(ONF)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타이틀곡 ‘와이(Why)’는 위험한 ‘너’를 좋아할수록 점점 망가져가는 자기 자신에게 그것을 멈출 수 없는 이유를 되묻는 이야기다. 퓨처 트랩 기반의 서정적인 도입부와 폭발하는 후렴구가 매력적인 곡으로, 퍼포먼스의 극대화를 위해 빠르게 진행하던 비트는 후렴에서 그 속도가 반으로 줄면서 마치 폭발 장면의 슬로우모션같은 효과를 준다.

수록곡으로는 한없이 아름다운 존재인 줄 알았지만 그것은 우리의 현실을 파괴할 수 있는 위험한 무엇이었다는 것을 소행성에 비유한 ‘소행성 (Asteroid)’, 사랑하는 상대에게 보여주고픈 자신의 마음을 숫자로 표현한다면 ‘억 곱하기 억 개’라는 아이디어에서 나온 ’억x억 (All Day)’, 낯선 도시지만 여기서 만난 네가 낯설지 않은 이유를 노래한 ‘모스코 모스코(Moscow Moscow)’, 밤하늘 반짝이는 예쁜 별을 닮은 상대에게 귀엽게 고백하고 그 대답을 기다리는 ‘트윙클 트윙클(Twinkle Twinkle)’까지 총 5곡이 담겼다.

7일 오후 6시 네 번째 미니앨범 ‘고 라이브(GO LIVE)’를 발매하는 온앤오프(ONF)는 타이틀곡 ‘와이(Why)’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