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역사학자 전우용, 검찰개혁은 찬성하고 조국수호는 반대?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10.07 12: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역사학자 전우용씨가 검찰개혁은 찬성하지만 조국수호에는 동의하지 않는다는 분들께 묻는다며 페이스북을 통해 생각을 밝혔다.

전우용씨는 "검찰이 두려워할 정도의 개혁의지와 실천방도를 가진 법률가가 몇 사람이나 될까요"라며 "일가 친척 전원을 대상으로 한 자한당과 검찰의 혐의 만들어 덮어 씌우기 수법에 걸리지 않을 사람이 있을까요"라고 최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의혹에 대해 자한당과 검찰의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일가족에 대한 검찰과 언론의 야만적 융단폭격을 견딜 수 있는 사람은 도 몇이나 될까요"라며 검찰의 피의사실 공표를 통해 언론이 두달간 조국 장관 주변을 먼지털이식으로 수사하면서 각 종 의혹을 부풀리고 제기해 왔던 것을 비판했다.

전우용씨는 조국 장관이 물러날 경우 과연 검찰에 맞서 검찰개혁을 누가 강행할 수 있을지에 대해 질문을 던지며 검찰개혁은 조국 장관을 통해서 돌파해야 함을 역설했다.

역사학자 전우용씨의 글
역사학자 전우용씨의 글

이하 전우용씨의 글 전문이다.

검찰개혁에는 찬성하지만 조국 수호에는 동의하지 않는다는 분들께 묻습니다.
검찰이 두려워할 정도의 개혁의지와 실천 방도를 가진 법률가가 몇 사람이나 될까요?
일가친척 전원을 대상으로 한 자한당과 검찰의 혐의 만들어 덮어 씌우기 수법에 걸리지 않을 사람이 있을까요?
일가족에 대한 검찰과 언론의 야만적 융단폭격을 견딜 수 있는 사람은 또 몇이나 될까요?
당신이라면, 검찰과 언론이 위선자, 비리 연루자, 범죄 혐의자로 만들 수 없을까요?

당신이라면, 처자식이 인질로 잡혔는데도 꿋꿋할 수 있을까요?
이제, 검찰에게 억울한 일 당하는 사람들의 심정을 조국보다 잘 대변할 사람이 있을까요?
조국이 피투성이가 되어 쓰러지면, 그 뒤를 이어 검찰에 맞서겠다고 나설 장수가 있을까요?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