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크리스탈, 언니 제시카와 똑닮았네…여유로운 일상 속 미모 눈길

  • 송오정 기자
  • 승인 2019.10.05 18: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그룹 에프엑스(f(x))의 멤버이자 연기자 활동에 나선 크리스탈이 근황을 전했다.

5일 크리스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크리스탈은 편안한 차림으로 공원에 앉아 여유를 즐기고 있다. 친언니 제시카와 똑닮은 얼굴과 미모가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크리스탈 인스타그램
크리스탈 인스타그램

사진을 본 누리꾼은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 “보고싶다 우리 수정이(한국 이름)” “너무 아름다운거 아니야?”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94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인 크리스탈은 지난 2009년 그룹 F(x)의 싱글 앨범 타이틀 곡 '라차타(LA chA TA)'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그는 데뷔 전부터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의 전 멤버 제시카의 친동생으로 알려져 데뷔 당시부터 많은 이목을 집중시켰다.

크리스탈은 지난 2010년 시트콤 '볼수록 애교만점'을 시작으로 연기 활동을 병행하기 시작했다. 이후 그는 '하이킥! 짧은다리의 역습',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견뎌라 - 상속자들', '슬기로운 감빵생활', '플레이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크리스탈은 최근 독립 영화 '애비규환'에서 주인공 토일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어 화제를 모았다. 데뷔 후 처음으로 독립 영화에 도전한 크리스탈이 영화에서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