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간에 좋은 새싹보리, 디톡스 다이어트에 제격 ‘임산부 주의’…효능 및 섭취 방법은?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10.05 02: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간에 좋다고 알려진 새싹보리가 간 해독과 다이어트 효능이 있는 가운데 효능과 섭취 방법에 관심이 쏠렸다.

최근 각종 방송프로그램에서는 새싹보리가 간 건강 및 다이어트에 효능에 탁월하다는 정보를 전했다. 

새싹 보리는 특히나 간에 좋다고 알려졌다. 지방간의 20%는 술이라면 나머지 80%는 비알코올성 지방간이라고 하는데, 즉 술을 마시지 않아도 걸리게 될 수도 있다. 비알코올성 지방간 발생 원인은 대부분 탄수화물에 있다.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영상 캡처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영상 캡처

고열량, 고탄수화물의 음식을 많이 먹으면 에너지가 지방으로 바뀌어 간, 복부에 쌓이게 된다. 간세포에 지방이 축적되면 염증이 생기게 되며 심해진 경우 간 경화가 발생하게 된다.

지방간의 원인에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특히나 음주와 탄수화물이 대표적이라고 한다. 소주 한 병에는 WHO 1일 권고량인 남자 40g, 여자 20g이 훨씬 초과하는 52g의 알코올이 들어있다.

알코올성 지방간 진단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예를 들어보면, 매일 소주 5잔을 먹을 경우 5년 내 간암 발생률이 급증한다고 말했다. 이어 매일 소주 9잔을 먹을 경우 소주 3잔 이내로 마시는 사람보다 간암 발생률이 4.4배나 늘어난다.

새싹보리는 지방간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한다. 새싹보리는 보리가 15-20cm 정도 자랐을 때의 어린싹을 부르는데, 새싹보리에 함량 된 폴리코사놀이 콜레스테롤 관리에 도움을 준다.

새싹보리를 분말로 만들어 먹는 방법이 있는데, 따뜻한 차로 만들어 먹으면 좋다. 또한 하루 권장량은 생즙의 경우 반 잔, 분말은 한 숟가락(10g)이 적당하다. 또한, 야쿠르트와 섞어서 먹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새싹보리를 밥에 넣어 먹는 방법도 있다. 물 300mL와 백미 200g, 새싹보리 분말 10g을 밥솥에 넣어 취사를 눌러주면 된다.

다만 과다 섭취 시 알레르기 반응이나 복통, 설사를 유발할 수 있으니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또한 임산부나 모유 수유부는 부작용이 생길 수 있으니 전문가와의 상담이 필요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