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 김슬기, ‘하자있는 인간들’ 수애 커피차 인증…“오연서-김슬기 잘 부탁드려요”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04 18: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에 이어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로 열일행보를 이어가는 김슬기에게 수애가 커피차를 선물했다. 

최근 김슬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수애언니 감사히 잘먹겠습니다!!!!!!!!! #나의워너비 #수애언니 #하자있는인간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슬기는 수애가 선물한 커피차 앞에서 귀엽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수애가 드리는 시원한 커피드시고 우리 연서-슬기 잘 부탁드립니다”라는 수애의 애정 가득한 멘트가 훈훈함을 더했다. 

누리꾼들은 “예쁜 사람들이 마음도 예쁜 듯”, “슬기 언니 넘 귀여운 거 아닌가요?”, “이 언니 나이 내가 다 가져갔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9세인 김슬기는 지난 2011년 연극 ‘리턴 투 햄릿’으로 데뷔했다. 이어 귀여운 비주얼과 독보적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은 그는 ‘연애의 발견’, ‘오 나의 귀신님’, ‘퐁당퐁당 LOVE’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필모그래피를 차근 차근 쌓아갔다. 특히 윤두준과 함께 출연한 ‘퐁당퐁당 LOVE’에서는 폭풍 설렘을 선사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슬기 인스타그램

2017년 개봉한 영화 ‘조작된 도시’ 이후 공백기를 가진 김슬기는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으로 스크린을 찾았다. 

김슬기를 비롯한 조진웅-손현주-박희순-고창석 등 내로라하는 연기파 배우들의 호흡으로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지난달 21일 개봉했다. 

영화에 이어 그는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로 컴백한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집착증이 있는 남자, 하자가 있는 그들의 편견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김슬기를 비롯해 오연서-안재현-구원-허정민 등이 출연해 호흡을 맞출 예정이며 11월 방영을 앞두고 있다. 

한편, 김슬기는 안재현과 이혼 위기를 겪고 있는 구혜선이 자신의 SNS에  “이혼 사유는 정확히 말하면 안재현씨의 외도입니다.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이 너무도 많이 제 귀에 들려와서 저 역시 마음이 혼란스러워 그를 믿어야 할지 말아야할지 입장이 왔다갔다했을뿐이고요”라는 글을 남겼고, 화살은 현재 함께 드라마 촬영 중인 김슬기와 오연서를 향했다. 

이와 관련해 오연서는 고소 입장을 밝혔으며, 김슬기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말할 내용이 없어 공식입장이 없다”라고 전했으며 악성 루머 및 악플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한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