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미옥’ 오하늬, 촬영 현장 속 웨이…‘파격 노출 연기 주인공’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02 01: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미옥'이 방송되며 김혜수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오하늬의 일상 속 모습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과거 영화 '미옥' 개봉 당시 오하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6년 정말 추웠던 발렌타인데이.. 에도 혼나던 웨이.. 쓰레기랑 친구하는 사진 하나더 발견해떠영ㅋㅋ #미옥"이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영화 현장에서 찍은 모니터 모습이 담겨 있다. 모니터 속에는 웨이를 연기 중인 오하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오하늬는 카메라를 응시하며 절실한 표정을 보이고 있다.

오하늬 인스타그램
오하늬 인스타그램

뿐만 아니라 오하늬는 또 다른 게시물을 통해 "웨이가 갑니당 2년 묵힌 사진 투척ㅎㅎㅎ 조금씩 올려야지ㅎㅎ"라는 내용을 남기며 영화 '미옥' 촬영 현장에서 찍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오하늬는 영화 '미옥'에서 웨이 역을 연기했다. 웨이로 분한 오하늬는 김혜수 못지 않은 강한 인상을 남기며 이름과 얼굴을 알렸다. 오하늬는 '미옥' 이후 '나를 기억해', '이브', '그대 이름은 장미', '위대한 유혹자', '이별이 떠났다', '왕이 된 남자', '날 녹여주오', '조선로코-녹두전' 등의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했다.

영화 '미옥'은 김혜수가 주연으로 활약했던 작품이다. 김혜수와 오하늬 뿐 아니라 이선균, 이희준, 최무성, 김민석, 안소영 등의 배우들이 함께 출연했다.

'미옥'은 개봉 당시 파격적인 노출신과 베드신이 담긴 초반 시퀀스로 주목 받기도 했었다. 또한 김혜수의 액션 시퀀스 역시 관심을 끌기도 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