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허영만, 백반 급 반찬 자랑하는 전주비빔밥 맛에 감탄…비법은 고추장?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01 01: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등장한 전주비빔밥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27일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허영만이 전주의 맛을 찾아 떠나 전주 막걸리 한상부터 14가지 고명이 올라간 전주비빔밥 맛집을 찾았다.

먼저 전주비빔밥 전 나오는 반찬만으로 상다리가 휘어질듯해 흡사 백반을 연상케해 눈길을 끌었다. 허영만은 “내가 이 중에서 반을 먹어봤는데 (재료마다) 다 원래 맛이 다른데 어떤 집 가면 다 통일시켜버리거든”이라며 “그런데 이건 진짜 맛있어”라며 감탄했다.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비빔밥 고명만으로도 만만치 않을 터, 반찬까지 주인의 열정과 맛이 깊게 베여있어 눈길을 끌었다. 반찬만큼 이집의 비빔밥 역시 만만치 않았다. 각양각색 14가지 고명이 열맞춰 담긴 비빔밥을 본 허영만은 “색이 너무 이뻐서 색동저고리를 풀어논 것 같애”라고 기대감에 가득 찬 모습을 보였다. 

주인의 꿀팁으로 비빔밥을 다시 맛 본 허영만은 비빔밥의 장맛에 감탄했고, 주인은 “사용하는 고추장이 어딨어요? 그거 한번 구경가고 싶다”라고 관심을 드러냈다.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식객 허영만이 소박한 동네 밥상에서 진정한 맛의 의미와 가치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TV조선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