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드라마스페셜 집우집주' 이주영, 금수저 출신 남자친구 김진엽에 충격.... "남자친구에게 질투나 하다니." 한숨 (2)

  • 최윤영 기자
  • 승인 2019.09.27 23:4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드라마스페셜 집우집주’의 조수아 (이주영 분)와 김유찬 (김진엽 분)이 신혼집을 알아보며 본격적인 결혼준비에 나섰다.

KBS2 드라마스페셜 - 집우집주 캡처
KBS2 드라마스페셜 - 집우집주 캡처

27일 방송된 KBS2 ‘드라마 스페셜 - 집우집주’의 수아는 전세금을 올려달라는 집주인 때문에 오래 살았던 오피스텔에서 나오게 되며 남자친구 유찬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다. 본격적인 결혼 준비에 앞서 신혼집 찾기에 나선 두 사람은 높은 집값 때문에 좌절한다. 유찬의 집으로 인사를 가던 날, 오래된 유찬의 차 때문에 두 사람은 곤욕을 겪는다. 유찬이 데려간 곳은 고급 단독 주택. 수아는 “남의 집 차고 앞에 차를 대면 어떻게 하냐.”고 하지만 유찬은 “여기가 우리 집이다.” 라고 말한다. 유찬의 아버지는 사실 ‘현화증권’의 사장으로 유찬은 소위 말하는 ‘금수저’ 출신이다. 그 사실을 몰랐던 수아는 놀란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유찬의 어머니는 “결혼식은 유찬이 네가 아니라 우리 손님들이 더 많이 오는 곳이다. 부모님 체면은 생각해야 하는 거 아니냐.” 하며 수아에게도 “호텔에서 결혼식을 하는 게 어떻겠냐.”, “당분간 이 집에 들어와서 살던가 아니면 우리의 도움을 받으면 좋겠다.”고 이야기 한다. 하지만 유찬은 부모님의 제안을 딱 잘라 거절한다. 유찬의 집에 다녀온 뒤 수아는 “똑같이 없는 처지에 이상하게 여유가 있다 했더니 있는 놈이라 나온 여유였구나.” 라며 씁쓸한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수아는 “남자친구에게 질투를 하다니.” 하며 한숨을 쉰다.

유찬은 수아에게 “너희 집에는 언제 인사를 드릴까.” 묻는데 수아는 자신의 집을 공개하기를 꺼려한다. 본가에 간 수아는 아파트 앞에 버려진 상을 줍던 아버지를 만난다. 짝이 안 맞는 가구, 오래된 소파를 보던 수아는 부모님에게 “남자친구 아버지가 현화증권 사장이다.” 말했고 부모님은 “그 집에서 반대하는 거 아니냐.”며 걱정했다. 수아는 못보던 컵을 보고 “엄마 혹시 다시 파출부 하냐. 이런 거 받아오지 마라.”며 화를 냈다. 어머니와 함께 가구 전문점에 간 수아는 소파부터 새로 주문한다. 어머니는 “이렇게 비싼 거 필요없다.” 하지만 수아는 “내가 필요하다. 유찬 씨 집에 오는데 이렇게 둘 수 없다.”며 딱 잘라 말한다. 

'집우집주'는 최근 개봉된 독립영화 <메기>에서 발랄한 연기를 펼친 이주영과 신예 김진엽이 주인공으로 출연하여 현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가장 큰 관심사인 집의 의미에 대해 고찰하게 된다. 'KBS 드라마 스페셜'은 27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KBS2를 통해 다양한 주제를 다룬, 총 10편의 단막극을 선보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