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주간아이돌’ 현아, 승부 앞에선 망가져도 좋아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4.07.29 13: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오는 30일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은 지난주에 이어 3주년을 맞아 그동안 출연했던 100명의 아이돌들을 초대할 예정이다.
 
이날, 포미닛은 활동을 하지 않는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주간아이돌’의 3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완전체로 지하 3층 스튜디오를 찾았다.
 
포미닛 현아 / MBC에브리원
포미닛 현아 / MBC에브리원

포미닛은 주간아이돌을 찾아 온 여자 아이돌 최다 출연 그룹답게 MC의 갑작스러운 요구에도 당황하지 않고 5인 5색의 매력 넘치는 3주년 축하 댄스를 보여주는가 하면, 앞서 찾아온 아이돌이 지정한 게임을 해야 하는 릴레이 게임에서, '코에 마개 끼고 멀리 날리기' 라는 기상천외한 게임 종목에 도전하게 됐는데, "걸그룹이 이걸 어떻게 하느냐"며 항의하는 것도 잠시, 금세 진지하게 게임에 집중해 승부욕 넘치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포미닛 / MBC에브리원
포미닛 / MBC에브리원

특히, 게임의 첫 순서로 도전하게 된 포미닛의 현아는 망가짐을 두려워하지 않고 과감하게 게임에 임하는 한편, 게임종목과 어울리지 않는 본능적인(?) 섹시포즈를 취해 이를 지켜보던 포미닛 멤버들과 MC들까지 웃음 짓게 했다는 후문이다.
 
포미닛을 멘붕에 빠뜨린 기상천외한 게임은 오는 30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