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퀸덤' 박봄, 같이 하고픈 듀엣 "1지망 화사님, 목소리 잘 어울릴 듯"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9.27 12: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퀸덤' 박봄이 함께 하고 싶은 듀엣으로 화사를 꼽았다.

지난 26일 방송된 Mnet '퀸덤'에서는  3차 사전 경연 보컬 유닛전을 함께 치를 듀엣 파트너가 정해져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경연에 앞서 각 팀의 보컬, 댄스 대표 멤버들은 워크숍을 떠났다. 먼저 보컬 대표로 선발된 박봄, AOA 혜정, 마마무 화사, 러블리즈 케이, 오마이걸 효정, (여자)아이들 민니에게는 듀엣 미션을 함께 할 파트너를 정하라는 미션이 주어졌다. 

박봄은 "'내 목소리에는 어떤 친구가 어울릴까', '마음이 맞는 친구와 해야될까' 많이 고민했다"고 밝혔다.

Mnet '퀸덤'

효정은 "발라드를 굉장히 좋아해 어렸을 적 꿈이 발라드 가수였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박봄은 "팝도 좋아하는데 저는 발라드를 생각하고 있다"라며 "원래 박진영 선배님이 저한테 주셨던 곡인데 '허수아비'라는 곡이 있다. 그 곡을 녹음하고 뮤비도 찍었는데 그룹이 되는 바람에 이하이한테 넘겼다. 그걸 되새기면서 다시 불러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함께 하고싶은 듀엣으로 "1지망 화사님 목소리가 잘 어울리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화사는 무려 혜정, 민니, 박봄, 케이 네 명의 멤버에게 희망 파트너로 지목되며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다. 

화사는 고민 끝에 자신에게 가장 적극적으로 어필한 케이를 듀엣 상대로 지목했다.

효정은 박봄에게 함께 발라드 곡으로 듀엣을 하고 싶다는 마음을 전해 매칭에 성공했고, 남게 된 민니와 찬미는 자동으로 한 팀이 됐다. 

한편 한 날 한 시에 동시 컴백, 새 싱글을 발매할 K-POP 대세 걸그룹 6팀이 ‘진짜 1위’ 자리를 놓고 정면 승부를 펼치는 Mnet 컴백전쟁 ‘퀸덤’은 매주 목요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