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양자물리학' 서예지, 노출 의상도 문제없는 '완벽한 몸매'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9.27 10: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영화 '양자물리학' 서예지가 남다른 분위기를 자랑했다.

27일 서예지는 자신의 SNS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속 서예지는 벙거지 모자를 깊게 눌러쓴 채 도도한 분위기를 자랑했다.또한 깊게 파인 나시로 과감히 몸매를 드러낸 모습이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어쩜 이렇게 예쁘시고 마음씨도 고우십니까", "너무 예뻐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서예지 SNS
서예지 SNS

 '양자물리학' 은 유흥계의 화타, 업계 에이스 그리고 구속된 형사가 직접 마약 수사에 나선다는 신선한 설정으로 예비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서예지는 극 중 황금인맥을 자랑하는 업계 퀸 ‘성은영’을 맡아 냉정과 열정 사이를 오가는 캐릭터에 독보적인 아우라를 더하며 왜 자신이 대세 배우로 불리는지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양자물리학'은 유명 연예인 마약 사건에 검찰, 정치계가 연루되어 있고 이들이 사건을 은폐하기 위해 범법 행위를 행하는 영화 속 이야기는 2019년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했던 사건들과 상당히 유사한 모습을 보이기 때문이다. 특정 사건을 모티브로 한 것은 아니다.

재벌 2세의 갑질을 그린 '베테랑'과 정치권의 암투를 그린 '내부자들'처럼 '양자물리학'은 있을 법한 사건에 영화적 상상력을 가미해 완성된 작품이다.

박해수, 서예지, 김상호, 김응수, 변희봉 출연 영화 '양자물리학'은 지난 25일 개봉해 절찬리 상영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