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 송가인, ‘뽕 따러 가세’ 여신의 목포 이모들 식당 방문…“여기가 목포의 맛집이여라” (ft. 매니저)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9.26 16: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송가인이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오랜만에 절친한 목포 이모들과 만났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에서는 송가인이 매니저와 함께 출격해 일상을 공유했다. 

이날 송가인은 매니저와 함께 식사를 하기 위해 한 식당을 찾았고 구수한 사투리와 격한 포옹으로 그를 맞이했다. 

송가인은 “판소리 배울 때 같이 학원다녔던 학원 이모다. 어릴 때부터 지켜봐 온 이모라서 지금 잘되고 나서 더 아껴준다”라고 사랑하는 목포 이모들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오랜만에 전라도 목포 밥상을 맛 본 송가인은 보기만 해도 상다리가 휘어질 듯한 반찬에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싱싱한 채소들이 가득한 비빔밥 채소부터 윤기가 흐르는 돼지주물럭의 등장에 스튜디오는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송가인은 비빔밥을 비비며 “여기가 목포의 맛집이여라”라고 구수한 사투리를 뽐내 웃음을 자아냈다. 비빔밥에 이어 돼지주물럭까지 보기만 해도 군침 도는 식사가 시청자들을 허기지게 했다. 

송가인이 활약한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니저들의 거침없는 제보로 공개되는 스타들의 리얼 일상과 다양한 '참견 고수'들의 시시콜콜한 참견이 그려지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MBC에서 방송된다. 

한편, 송가인과 도티가 출연한 ‘전참시’ 70회는 26일 재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