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이즈원(IZONE) 김채원, 과거 에스크 발언 논란..."뚱뚱한 사람? 누가 좋아하냐"

  • 임민영 기자
  • 승인 2019.09.25 16: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민영 기자] 아이즈원(IZONE) 김채원이 과거 에스크 발언 논란으로 홍역을 치루고 있다.

지난 24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김채연의 과거 에스크 발언이 화제에 올랐다.

과거 김채원은 "뚱뚱한 거 싫음?"이라는 익명의 질문에 "누가 좋아해..."라고 대답했다. 이어서 "남자 어떻게 생긴게 좋아?"라는 질문에는 "잘생긴"이라고 답했다.

이어서 김채원은 "어떤 남자가 좋아?"라며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그런거 딱히 없는데 음... 키 작지 않은 사람"이라고 답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또한 그는 "예전에 알던 순둥하고 해맑은 모습이랑은 다른거 같다"라는 글에는 "근데 내가 꼭 순둥해야되나? 사람이 변할수도 있지. 그리고 난 그냥 답답할 때 짜증낸 게 아니라 그냥 말한건데 네가 오해한 거 같다"라고 말했다.

해당 발언이 널리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둘로 나뉘어서 갑론을박을 벌였다. 일부 네티즌들은 "발언이 신중하지 못했다", "김채원 실망이다", "방송에서 모습은 그냥 연기였네"라며 그를 향한 실망감을 표출했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솔직하니 좋다", "이게 왜 논란이냐", "데뷔 전 SNS글을 가지고 이제 와서 욕하는 건 아닌 것 같다" 등의 의견을 내며 김채원을 옹호했다.

김채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채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현재 김채원은 논란을 의식한 듯 해당 계정을 탈퇴한 상태다.

한편 아이즈원은 최근 일본에서 3번째 싱글 앨범 '뱀파이어'를 발매했다. 아이즈원의 향후 행보에 한국-일본 양국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