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우아한 가’ 배종옥 “한제국, 유리천장 부수는 에너지 가졌다”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09.25 14: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배우 배종옥이 한제국 역이 유리천장을 부시는 캐릭터라고 말했다. 

25일 서울 강남 파티오나인에서 드라마 ‘우아한 가’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 간담회에는 ‘우아한 가’에 출연 중인 배우 임수향, 이장우, 배종옥이 참석해 2막에 들어간 ‘우아한 가’에 대해 여러 이야기를 나눴다. 

배종옥은 정의로운 판사였다가 권력욕을 탐하게 된 한제국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특히 극 중 한제국은 법조계에서 유리 천장에 부딪힌 묘사가 있기도 했다. 

이에 대해 배종옥은 “한제국은 유리 천장을 깨고 뛰쳐나와서 그 모든 것을 주무르고 싶어하는 강력한 야망의 소유자다”라며 “저는 연기는 배우 내면의 집결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모든 집중과 에너지를 한제국이란 인물에 집중한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그래서 촬영장에서도 별로 말도 안 한다. 그렇게 집중할 때 한제국의 카리스마가 나오고 그때 보여지는 에너지에서 ‘유리천장은 나한테 없다’는 메시지가 나온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배종옥 /MBN 제공
배종옥 /MBN 제공

‘우아한 가’(극본 권민수/ 연출 한철수, 육정용 / 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제계 1위 철옹서 재벌가 밑바닥에 숨겨져 있는 ‘끔찍한 비극’을 두고 이를 밝히려는 자들과 숨기려는 자들의 목숨 건 진실공방전이 벌어지는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다.

불량하지만 아름다운 재벌가 고명딸 모석희, 스펙은 없어도 심성은 바른 변호사 허윤도, 판사의 명예를 버리고 권력을 탐해 MC그룹 킹메이커가 된 한제국의 치열한 ‘진실 추격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드라마 ‘우아한 가’는 지난 7회에서 시청률 MBN 4.3%, 드라맥스 04.%(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MBN 드라마 역대 최고 시청률을 두 번이나 다시 쓴 기록으로, 뜨거운 화제를 몰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