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휘재 아내 문정원, 인스타로 서언-서준 근황 공개 "괜한걸 가르쳤나"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9.25 09: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이휘재 아내 문정원이 서언-서준 형제의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문정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들에게 활짝 웃는 법을 알려주었다.코에 흠_하고 바람을 넣으며 웃어보라고#괜한걸가르쳤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언-서준 형제는 장난기 넘치는 표정으로 웃고있다. 특히 볼때마다 무럭무럭 자라는 아이들의 모습이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어머이뻐라", "서언이에게 아빠의 피가 흐르고 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문정원 인스타그램
문정원 인스타그램

이휘재는 1972년생으로 올해 나이 48세이며 문정원은 1980년생으로 올해 나이 40세다. 

문정원은 특유의 단아하고 우아한 분위기와 플로리스트라는 직업으로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이휘재와 문정원은 지난 2010년 결혼한 후 2013년 이란성 쌍둥이 서언, 서준 형제를 얻었다. 

네 가족은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한 바 있다.

문정원 남편 이휘재가 출연하는 TV조선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