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최고의 한방’ 김수미X탁재훈, 이상민 진지한 연기 보고 장르파괴 도깨비 공유 연기…윤정수 진짜 의상 입고 등장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9.24 23: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와 탁재훈이 장르를 넘은 드라마 ‘도깨비’ 패러디를 연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4일 MBN 에서 방송된 ‘살벌한 인생수업- 최고의 한방-11회’ 에서는 김수미,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강릉 여행을 하면서 드라마 '도깨비'를 촬영지를 가게 됐다. 

 

MBN‘최고의 한방’방송캡처
MBN‘최고의 한방’방송캡처

 

김수미는 아들 들에게 “내가 배운데. 죽기 전에 한 번 해보고 싶은 것이 있다”라고 말했고 탁재훈은 “엄마는 꼭 그렇게 얘기한다”라고 하며 투덜거렸다. 하지만 김수미는 아랑곳하지 않고 “누가 공유 할래?”라고 물었다. 탁재훈은 “난 아니야. 난 공유기, 공유기”라고 격하게 거절했다.

그러자 이상민은 “공유를 그럼 한 명 씩 돌아가면서 하자”라고 의견을 냈고 이아 이상민과 탁재훈, 장동민이 벌갈아 공유 역할을 연기 했다. 이상민은 진지한 모습을 보였고 탁재훈은 갑자기 “난 여자친구가 기다리고 있다”면서 갑자기 장르를 변경했다.

이를 지켜 본 장동민은 “이거 완전 다른 장르 아냐?”라고 웃었고 김수미는 “연인이 된 이상 피해갈 수 없어”라며 탁재훈을 붙잡으면서 이상민과 장동민이 폭소를 하게 했다. 

또 도깨비 공유 복장을 하고 도착한 윤정수가 등장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기대감을 주게 됐다.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 형편이 어려운 대학생을 위한 장학금 기부 프로젝트의 본격적인 계획과 최종 목포로 삼고 다양한 버킷 리스트를 하는 프로그램이다. 

MBN 예능프로그램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