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너의 노래를 들려줘(너노들)-최종화’ 연우진, 구본웅이 남긴 블랙박스로 김시후가 송영규에게 살해된 영상 보고…송영규 김세정 병실에서‘살기 띤 표정’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9.24 22: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 연우진이 구본웅이 남긴 블랙박스로 김시후가 송영규에게 살해당하는 모습을 보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24일 방송된 KBS2 월화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최종회’에서는 장윤(연우진)이 주완(송재림)이 은주(박지연)에게 남긴 열쇠로 윤영길(구본웅)의 가방을 찾게 됐다.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방송캡처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주완(송재림)은 명석(송영규)과 다투면서 명석이 이안을 죽인 살인범이라는 자백을 듣게 되고 그 대화를 고스란히 녹음을 했다. 이어 주완은 윤영길을 죽인 살인범으로 잡히면서 명석과의 녹음내용을 경찰에 넘겨주고 내용이 공개됐다.

또한 주완(송재림)은 이안(김시후)을 죽인 모습이 담긴 차량의 블랙박스가 있는 담긴 가방을 넣은 사물함 열쇠를 은주(박지연)에게 전하고 은주는 장윤(연우진)에게 그 열쇠를 주게 됐다. 장윤은 가방 안에서 블랙박스 영상을 통해 동생 이안(김시후)가 명석(송영규)에게 살해당하는 장면을 보게 됐다.

오늘 방송에서는 같은 시각 명석은 이영을 살해하기 위해 병실을 찾게 됐고 자고 있던 이영은 인기척 소리를 듣고 눈을 뜨고 명석을 확인을 하게 됐고 영희(윤복인)이 들어오자 병실을 나갔다.

명석은 병원 주차장에서 장윤(연우진)의 차에 치일 뻔하게 됐고 장윤은 “네가 이안을 죽인 블랙박스 영상을 봤다”라고 하며 명석의 휴대폰으로 영상을 보냈다.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살인사건이 있었던 '그날'의 기억을 전부 잃은 팀파니스트가 수상한 음치남을 만나 잃어버린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로코로 장윤역에 연우진, 이영 역에 김세정으로 주인공이다.

KBS2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