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이즈원 김채원, 과거 에스크 발언 두고 설왕설래 "이게 왜 논란"VS"신중치 못해"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9.24 16: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아이즈원 김채원의 과거 에스크 발언이 뒤늦게 화제를 모았다.

지난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공개된 아이즈원 멤버 김채원의 과거 에스크 발언 모음을 두고 설왕설래다.

ASKfm은 사이트의 회원에게 익명으로 질문을 하여 답변을 받을 수 있는 Q&A형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로 트위터와 페이스북, 브콘탁테(VK) 계정과 연동 가능하며, 답변을 달 때 자동으로 연동된 SNS에 질문과 답변이 기록된다.

김채원은 "뚱뚱한거 시름?"이라는 질문에 "누가 좋아해"라고 , "남자 어떻게 생긴게 좋아"라는 질문에 "잘생긴"이라고 대답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또한 예전에 알던 순둥하고 해맑은 모습이랑은 다른거 같다는 익명의 글쓴이에겐 "아하 근데 내가 꼭 순둥해야되나? 사람이 변할수도 있지 그리거 난 걍 답 달때 짜증낸게 아니구 걍 말한건데 너가 싸가지 없는 걸로 오해한 거 같다"고 소신있게 답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발언을 본 네티즌들은 "신중하지 못하네 방송에서 조심해야겠다", "여태 다 연기였어? 실망이다"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는가 하면 다른 한쪽에서는 "아무 생각도 안드는데 이게 왜 논란이지", "뭐가 문제야 어떤 김채원을 좋아했길래", "오히려 호감됐다"라며 옹호했다. 

논란을 의식한 김채원은 현재 에스크 계정을 탈퇴한 상태다. 

한편 김채원이 속한 아이즈원은 국내외를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