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아, 대학교 축제서 파격 퍼포먼스 논란 해명 "재밌고 즐거운 파티"…과거 가슴 노출도 재조명 (전문)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9.20 18: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가수 현아가 파격 퍼포먼스로 논란이 된 것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20일 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어제 다녀온 행사는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어요.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어요.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세요”라는 글과 함께 누리꾼들의 반응을 담은 기사 캡처 이미지를 게재했다.

앞서 현아는 현아는 지난 19일 한 대학교 축제에서 자신의 히트곡인 '립 앤 힙', '빨개요', 'Bubble Pop'등의 무대를 선보였다. 현아는 공연 도중 갑자기 뒤를 돌아 치마를 걷어 올리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 탓에 검은색 속바지가 그대로 노출됐고, 속살이 훤히 드러났다. 현아의 돌발 행동에 뒤에 백업 댄서의 당황한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이를 보고 온라인에서 누리꾼들의 설전이 벌어졌다. 대다수의 누리꾼들은 “너무 과하다”, “학생들도 적잖이 당황했을 듯”, “댄서가 얼마나 놀랐으면 표정이 적나라하게 저렇게 당황하냐” 등 부정적인 시각을 보냈다.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현아 퍼포먼스 노출 논란 / 온라인 커뮤니티

하지만 일부에서는 “역시 퍼포먼스의 여왕”, “반응 보니까 다들 신나보인다”이라며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지난 5월에는 한 대학교 축제에서 가슴 부위가 노출되는 아찔한 상황을 겪기도 했다.

이하 현아 인스타그램 퍼포먼스 논란 사진 해명 전문.

제가 어제 다녀온 행사는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어요.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어요.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세요.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