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비디오스타' 미스트롯 유닛 비너스 두리, 송가인 악세사리 절도?…"허위 사실 유포죄로 신고하겠다"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9.19 13: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미스트롯' 유닛인 비너스로 활동하고 있는 두리가 송가인의 악세사리를 절도했다는 폭로로 때아닌 도벽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는 취석 뒤풀이쇼 뽕생뽕사 특집으로 이루어져 비너스 박성연, 두리, 정다경과 윙크 강주희, 강승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다경은 두리를 '허도두리'라고 칭하며 "두리가 허언증이 과하다. 도벽이 (있다)"고 에피소드를 밝혔다.

정다경은 "가인언니가 악세사리가 많다. 그런데 (두리가) 예쁜 것을 보면 정신을 못차린다"며 "예쁜 게 있으면 '너무 예쁘다'고 차보고 그냥 간다"고 폭로했다.

MBC every1 '비디오스타'

이에 두리는 "이건 정말 아니다. 내가 언제 그랬냐"며 "두 분을 허위 사실 유포죄로 신고하겠다"고 부정했다. 그는 "가인 언니가 '이건 두리한테 잘 어울린다. 이거 가져라'(고 했다)"고 해명했다.

이를 들은 정다경은 "아니다. 이것도 허언이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두리는 올해 나이 27세로 지난 2018년 그룹 지지비(GBB) ‘케미(KEMI)’로 데뷔했다.

이후 '미스트롯'에 출연해 6위를 차지했으며 함께 출연한 정다경, 박성연과 함께 유닛 그룹인 비너스를 결성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