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동상이몽', 메이비 옷?…이효리도 놀란 메이비 앨리스 원피스 옷 “중고 제품 거래 사이트에 내놨다”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9.18 00: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메이비 옷이 누리꾼들에게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절친 메이비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효리는 “메이비가 입었던 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를 연상하게 만드는 체크 패턴의 원피스를 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지켜 본 패널들도 궁금해 하지 메이비는 “’앨리스 원피스'를 중고 제품 거래 사이트에 내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메이비가 입은 앨리스 옷은 결혼 후 첫 단독 외출에  나서는 기념으로 윤상현이 사준 옷이다.

이효리-메이비 옷 앨리스 원피스 /
이효리-메이비 옷 앨리스 원피스 / SBS ‘동상이몽2’ 방송캡처
SBS ‘동상이몽2’
메이비 옷 앨리스 원피스 / SBS ‘동상이몽2’ 방송캡처

지난 5월 방송 되었던 '동상이몽2'에서 메이비는 권진영의 물음에 윤상현 단점을 이야기했고. 윤상현이 사준 옷에 대해 속마음을 밝혔다.

메이비는 "옷들이 너무 과하다. 앨리스가 된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메이비는 "그런데 오빠가 너무 환하게 웃더라. ‘내가 잘 보여야할 사람은 남편이니까. 저렇게 좋아하는데 입어주자’라는 생각이 들더라”고 말했다.

이에 윤상현은 당황했고, "아내 옷장에 무채색 옷 밖에 없더라. 그래서 기분 전환하라고 저런 옷을 사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메이비는 육아하며 입기에는 불편했다며 앨리스 옷을 처분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