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희열의스케치북' 신동엽X유희열...어디서도 볼 수 없는 콜라보 (2)

  • 최윤영 기자
  • 승인 2019.09.14 00: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추석특집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는 ‘유희열과 불후의 스케치북’에는 정승환, 벤, 양다일, 화사, 폴킴, 청하, 10cm, 거미, 김민석(멜로망스), 케이윌, 선우정아, 다비치, 어반자카파, 데이브레이크 등이 출연한다.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거미는 이진아의 노래를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탄생시켰다. 이진아의 원곡은 소녀의 고백이었지만 거미가 부른 노래는 성숙한 여인의 고백이었다. 이후에는 선우정아가 비의 ‘잇츠 레이닝’을 전혀 다른 모습으로 편곡하여 소개했다. 스튜디오에는 깜짝 게스트가 등장했다. 바로 불후의 명곡의 터주대감 신동엽. 유희열은 “이 소개를 하는 게 어려운 것 같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뻔뻔함이 필요하다. 처음에는 나도 그렇게 생각했다. 하다보면 익숙해진다.”며 조언했다. 신동엽은 유희열을 대신하여 출연자 이름이 들어간 공을 뽑고, 직접 소개를 했다. 신동엽이 소개를 한 가수는 바로 유희열.

유희열은 “신동엽씨가 정말 오랜만에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우리끼리는 이렇게 보낼 수 없다고 이야기를 했다. 그래서 신동엽씨의 모든 단물을 빨아먹고 보낼 생각이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유희열은 신동엽에게 노래를 부탁했고 신동엽은 “노래는 정말 긴장 된다.”고 말했다. 이때 깜짝 과거가 공개됐다. 신동엽이 예전에 크리스마스 캐롤 앨범을 낸 것. 유희열은 신동엽에게 노래를 요청했고 두 사람은 ‘매일 그대와’를 불렀다.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두 사람의 듀엣은 유스케를 통해 방영되었다.

토크와 음악이 함께 하는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 KBS2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