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세젤예)’ 김소연, 커리어우먼 패션…’몇부작-후속은?’

  • 김진주 기자
  • 승인 2019.09.13 22: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주 기자]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 중인 김소연의 일상이 화제다.

과거 김소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상에서제일예쁜내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연은 자연스러운 웨이브 머리에 노란 원피스를 입은 채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김소연의 화려한 비주얼과 찰떡으로 소화한 패션이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우아 이쁘다이쁘다이쁘다”, “노랑 원피스 너무 예뻐요 ^^”, “이상우 얼마나 행복할까요..언니 너무 이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소연 인스타그램
김소연 인스타그램

김소연은 1980년생 올해 나이 40세로 1994년 SBS 드라마 ‘공룡선생’으로 데뷔했다. 이후 ‘식객’, ‘검사 프린세스’, ‘아이리스’, ‘닥터챔프’, ‘대풍수’ 등에서 열연했다.

그는 드라마 ‘가화만사성’으로 인연을 맺은 이상우와 7개월 연애 끝에 지난 2017년 결혼을 올렸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100부작으로 예상됐던 드라마는 8회 연장해 총 108부작으로 방송 예정이다.

김소연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박선자(김해숙 분)의 둘째 딸로 여자가 자신의 힘과 능력으로 어떻게 성공하는지 누군가에게 꼭 보여주기 위해 거침없는 인생을 보여주는 강미리 역을 맡았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후속으로는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