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재황 소개팅녀 유다솜, 인스타그램 속 일상…’나이-직업 관심↑’

  • 김진주 기자
  • 승인 2019.09.11 18: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주 기자] ‘연애의 맛 시즌 2’에 출연한 유다솜의 일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유다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하는 곳까지 일부러 오셔서 주고 간 생일선물 난 무슨 인복이 이리 좋아서ㅠㅠ 너무너무너무 감동이에용ㅠㅠ 언니 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다솜은 꽃다발과 선물을 들고 거울에 비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유다솜이 사랑스러운 미모가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꽃 색깔 너어무 예뻐요~~”, “우와 정말 감동이셨겠어요”,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유다솜 인스타그램
유다솜 인스타그램

이재황은 1976년생 올해 나이 44세로 1999년 SBS 드라마 ‘카이스트’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웬만해선 그들을 막을 수 없다’, ‘그 여름의 태풍’, ‘돌아와요 순애씨’, ‘아내의 유혹’, ‘내 손을 잡아’, ‘이브의 사랑’, ‘역류’ 등에서 열연했다.

유다솜은 1990년생 올해 나이 30세로 직업은 필라테스 강사이다. 두 사람은 14살 나이 차가 나며 지난 22일 방송된 ‘연애의 맛 시즌 2’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

지난 5일 방송된 ‘연애의 맛 시즌 2’에서는 이재황과 유다솜이 서로를 알아가며 데이트를 이어갔다. 두 사람의 달달한 분위기에 실제 연인으로 발전 가능성을 보이며 앞으로의 관계에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지난 9일 유다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재황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훈훈한 데이트 현장을 공개하기도 했다.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 2’는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