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윤계상♥’ 이하늬,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날들” 의미심장한 글 게재 “힘내세요”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9.11 10: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윤계상♥’ 이하늬가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해 시선을 모으고 있다.

10일 이하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든건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하늬는 반려견을 품에 안은 채 환하게 웃고 있다. 행복함 가득한 그의 모습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강아지가 왜 부럽지” “오늘 비 엄청 많이오는데 조심하시구 내일 하루도 힘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하늬 인스타그램
이하늬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36세인 이하늬는 지난 2013년부터 윤계상과 공개열애를 이어가고 있다. 2006년 제50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로 데뷔한 그는 드라마 ‘상어’, ‘모던파머’, 영화 ‘연가시’, ‘타짜-신의 손’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또한 영화 ‘극한직업’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영화 ‘극한직업’은 범죄조직의 아지트 앞 치킨집을 인수해 낮에는 치킨장사, 밤에는 잠복근무를 하는 마약반 형사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그러던 중 드라마 ‘열혈사제’를 통해 연이은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최근 이하늬는 배우 정우성과 함께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