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애플, 아이폰11 프로·프로맥스 공개! 신작 가격은?…아이패드·애플워치 새 모델 출시, 애플TV+·애플아케이드 월 4.99달러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9.11 07: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애플이 신작을 공개에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애플은 10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본사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전 세계 미디어 대상 특별 이벤트를 열어 사진·동영상 촬영·편집 기능을 대폭 강화했다는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맥스를 공개해 주목을 받고 있다.

출처 : 애플 제공 = 연합뉴스
출처 : 애플 제공 = 연합뉴스

‘아이폰11’과 함께 아이패드, 애플 워치 등의 하드웨어 신상품을 공개했다. 아울러 TV 동영상 스트리밍 구독 서비스인 ‘애플TV+’과 게임 구독 서비스 ‘애플 아케이드’ 등의 내용을 전달했다. 

아이폰11의 특장점은 ‘초광각 트리플 카메라’로 꼽힌다. 후면 카메라에 초광각 렌즈가 추가돼 모두 3개(초광각·광각·망원)의 렌즈를 갖게 됐다. 동영상도 초고해상도(UHD)로 불리는 4K 촬영을 지원해 눈길을 끈다.

가격은 아이폰 11은 99만원부터, 아이폰 11 프로는 139만원부터, 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155만원부터 시작하는 것으로 책정됐다.

오는 11월 출시하는 ‘애플 TV+’의 월 구독료는 4.99달러로 책정됐다. 아이폰·아이패드 등 애플 하드웨어를 사는 고객에게 1년 무료 구독권을 주며, 가족 이용권 가격으로 6명까지 시청할 수 있게 했다. 오는 19일 출시될 애플아케이드 역시 월 4.99달러로 가격이 매겨졌고, 약 100개 이상의 새로운 게임을 제공하며 가족 단위로 이용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