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천명훈♥' 조희경, 배우 방불하게 하는 미모 뽐내…'데뷔 부르는 분위기'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9.11 02: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연애의 맛 시즌2'에 천명훈과 함께 출연 중인 조희경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조희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메이크업 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롱 웨이브 머리 한 쪽을 귀 뒤로 넘기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뚜렷한 이목구비에 빛나는 배우를 방불하게 하는 미모가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둘러보기 하다가 클릭해쪄요 너무이쁘자나용 ㅠㅠ힝", "아름다우세요", "희경씨 갑자기 천명훈 무엇.."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조희경 인스타그램
조희경 인스타그램

천명훈은 올해 나이 42세로 지난 1997년 엔알지(NRG) '할수있어'를 통해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플랜맨’, ‘수상한 세 남자’, ‘20세기 미소년’, ‘일밤’, ‘스타골든벨 1학년 1반’ 등 예능에서 활약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 6월 방송된 ‘연애의 맛 시즌2’에서는 천명훈의 소개팅녀로 김시안이 출연했다. 천명훈은 김시안과 둘만 있게 되자 악수를 청하더니 “넌 나를 마음에 들어 하는 것 같다”고 뜬금없는 말을 던졌다. 이에 김시안은 어이없는 표정을 지었다. 하지만 천명훈은 굴하지 않고 “앞으로 어떻게 할 거냐”고 물어보며 패널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화룡점정으로 천명훈은 “포옹 할래?”라고 물어봤고 그는 김시안에게 바로 거절을 당했다. 영상이 끝나자 천명훈은 근황을 전했다. 그는 “김시안과 다음 날 연락을 주고받긴 했지만, 좋은 오빠와 동생으로 남았다”고 말했다.

이후 천명훈은 최근 '연애의 맛 시즌2'에서 조희경과 두 번째 소개팅을 가지고 핑크빛 무드를 선보이고 있다. 조희경은 올해 나이 28세로 소셜벤처업체의 대표이자 사장으로 알려져 있다.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는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