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스달 연대기’ 김옥빈, 김지원과 미모 비교 불가…“너무 예뻐” 감탄 연발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9.10 16: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아스달 연대기’ 김옥빈이 김지원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미모를 뽐냈다.

최근 김옥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넘 예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옥빈은 김지원과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맞춘 듯 화이트 티셔츠를 입고 화려한 비주얼의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김지원은 얼굴에 꽃받침을 하고 귀여움을 한껏 발산하는가 하면 김옥빈은 브이를 그리며 화사한 미소를 짓고 있다.

김지원-김옥빈 / 김옥빈 인스타그램
김지원-김옥빈 / 김옥빈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태알하와 탄야”, “으악ㅠㅠ지원 언니랑 언니랑 둘 다 존예”, “두 분 다 넘 예쁘시네요 오른쪽 특히 더 예쁘신듯”, “옥빈 님 눈은 최강이세요”, “내가 좋아하는 둘”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87년생 배우 김옥빈은 올해 나이 33세이며 2005년 영화 ‘여고괴담 4-목소리’를 통해 데뷔했다. 데뷔 초는 물론 학창시절부터 출중한 얼굴과 몸매로 주목을 받았다. 그는 네이버 얼짱대회에 자신의 사진을 올렸는데, 1등을 해서 본격적인 연기를 결심하게 됐다고 알려졌다.

첫 데뷔작인 ‘여고괴담’을 통해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 후보에 오르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어 ‘안녕하세요 하느님’, ‘오버 더 레인보우’, ‘쩐의 전쟁’, ‘1724 기방 난동 사건’, ‘박쥐’, ‘고지전’, ‘악녀’, ‘유나의 거리’ 등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다양한 활동을 보였다.

한편, 지난 8일 ‘아스달 연대기 PART3’가 다시 방영되면서 연일 화제에 오르고 있다. 태알하 역을 맡은 김옥빈은 타곤(장동건 분)과 그간 쌓아왔던 모든 것을 한 번에 잃을 큰 위기에 놓이게 되며 긴장감을 선사했다.

위기를 맞은 김옥빈이 과연 장동건과 함께 어떻게 극복하고 목표를 향해 전진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tvN ‘아스달 연대기 PART3’는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