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13호 태풍 링링] 현재 위치, 예상 경로는? 전북 군산 서쪽 170km 해상까지 북상 “서울엔 낮 2시에…”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9.07 10: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서해로 북상 중인 제13호 태풍 링링의 실시간 위치에 대해 관심이 모이고 있다.

링링(LINGLING)은 이날(7일) 오전 10시에 발표된 재난재해정보에 따르면, 오전 9시 기준으로 전라북도 군산시 서남서쪽 약 170km 부근 해상까지 북상해 수도권까지 위기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이다.

KBS1 ‘KBS 뉴스특보’ 방송 캡처
KBS1 ‘KBS 뉴스특보’ 방송 캡처

진행속도는 시속 40km에 이르며, 중심기압은 965hPa(헥토파스칼)이고, 중심부근 최대풍속은 초속 37m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나 오전 6시에 비해 위력이 약간 약해진 상태다. 다만 강한 세력을 그대로 유지한 채 북상한다는 전망이다.

예상 경로는 오후 3시 기준으로 서울 서북서쪽 약 110km 부근 해상을, 밤 9시 기준 북한 평안북도 강계 남동쪽 약 60km 부근 육상을 지난다는 예보다. 낮 2시 정도에 태풍 중심이 서울에 가장 가까울 것으로 보인다.

태풍 링링의 강한 비바람에 곳곳에서 큰 피해가 발생 중이다. 최대 순간 풍속이 초속 52.5m에 달하는 강풍에 각종 시설물 파손과 정전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것이다. 항공기와 여객선 운항이 통제되고 도로도 일부 막힌 상황이다. 전날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누적 강수량은 제주 윗세오름 389㎜를 최고로, 사제비 384㎜, 지리산(산청) 157.5㎜, 성삼재(구례) 116.5㎜ 등을 기록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