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터 기간제’ 금새록, 정다은 일기장 발견…윤균상은 정다은-한소은 살해한 소시오패스 ‘이준영 고발’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9.04 23: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미스터 기간제’에서 윤균상이 정다은을 비롯해 한소은까지 살해한 소시오패스 이준영를 고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4일 방송된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15회’ 에서는 양기(김민상)와 내연관계에 있다가 살해된 수아(정다은)이 살해 되기까지의 전말이 드러났다.

 

OCN ‘미스터 기간제’방송캡처
OCN ‘미스터 기간제’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강제(윤균상-기무혁)는 소현(금새록)과 있는 정수아(정다은) 살인범으로 잡힌 한수(장동주)를 만나러갔다. 강제는 한수(장동주)에게 범진(이준영)이 아버지 양기(김민상)가 수아(정다은)에게 성접대를 받고 범진이 아버지 양기의 휴대폰에 스파이앱을 심어놓고 감시를 했다는 것을 알렸다.

이번 방송에서는 소현(금새록)은 윤아(권소현)와 함께 죽은 수아가 마지막으로 보냈다는 우편물을 찾기 위해 보육원을 찾았다. 소현은 보육원에 우편물이 오지 않았다고 실망하고 돌아서려 했지만 우체국에서 다른 보육원과 혼동해서 우편물을 보내곤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수아가 보낸 서류봉투를 무사히 가져오게 됐다.

소현은 한수에게 수아의 서류봉투를 보여줬고 한수는 서류봉투 안에서 수아의 일기장을 발견했다. 일기장 안에는 처음 태석(전석호)을 만나서 양기(김민상)에게 성접대를 당하고 살해되기 전까지의 전말이 들어 있었다. 강제는 한수에게 “수아의 일기장이 증거는 아니지만 유양기를 넣는데는 유용할 거다”고 설득했다. 

또 강제는 미성년자이지만 자신을 끝까지 믿었던 여자친구 태라(한소은)를 옥상에서 밀어서 살해한 범진(이준영)을 기자들 앞에서 고발하게 됐다. 

‘미스터 기간제’ 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 사건,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기강제(윤균상)의 잠입 작전을 그린 드라마이다.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는 매주 수요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