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DJ 소다, 뽀얀 속살 드러낸 파격적인 비키니 패션...'스폰서 루머는 사실무근'

  • 임민영 기자
  • 승인 2019.09.03 18: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민영 기자] DJ 소다가 아찔한 비키니 패션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DJ 소다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름아 안녕~~"이란 글과 함께 한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바다 위 선상에서 블랙 비키니를 입고 우윳빛 피부를 드러내며 섹시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DJ소다의 모습이 카메라에 담겼다. 그의 새하얀 피부와 날씬한 몸매, 사랑스러운 비주얼이 보는 이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했다.

​DJ소다 인스타그램
​DJ소다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댓글을 통해 "마지막 심쿵이에요!", "너무 예쁘다", "몸매 정말 날씬하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30세의 DJ 소다는 여성 DJ겸 프로듀서이다. 그는 뛰어난 비주얼과 날씬한 몸매로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 2일 DJ 소다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날 DJ 소다는 "통통한 볼살 때문에 노출 있는 옷을 많이 입었더니 노출로 떴다는 악플과 '스폰서가 있다'는 루머도 들었다"며 속상함을 토로한 바 있다.

한편 DJ 소다는 최근 DJ 카쿠와 영케이, 플루마와 함께 싱글 'Icy'를 선보이는 등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