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웰컴2라이프’ 신재하 “윤필우 역, 흑백 아닌 회색으로 표현…감독님이 많이 도와주셨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9.02 14: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웰컴2라이프’ 신재하가 윤필우 역을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경영센터 M라운지에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김근홍 감독, 정지훈, 임지연, 곽시양, 신재하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총 32부작 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오로지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로 현재 17회, 18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신재하 / MBC
신재하 / MBC

극중 신재하는 세계가 주목하는 바이오 제약 회사 바벨 컴퍼니 대표 윤필우 역을 맡았다. 신재하는 윤필우 역을 통해 기존에 맡았던 캐릭터와는 다른 연기 변신을 시도했다.

신재하는 윤필우 역에 대해 “지금까지 제가 했던 캐릭터들이랑 좀 많이 달랐다. 그래서 처음에 감독님께서 많이 도와주셨다”며 “제가 길을 못 잡을 때 감독님께서 옆에 와주셔서 정말 디테일하게 하나하나 같이 고민해주셔서 캐릭터를 열심히 만들어 가고 있다”고 밝혔다.

중점적으로 둔 부분에 대해서는 “완전한 흑백이 아닌 회색을 내고 싶었다. 필우가 가지고 있는 색깔을 회색으로 표현하고 싶었다”며 “많이 어려웠는데 그만큼 감독님께서 더 도와주신다. 제가 부족해서 지금도 많이 혼나고 있다. 감독님이 없었다면 지금까지 못 왔을 것 같고 앞으로도 기대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바람을 전했다.

신재하를 비롯해 정지훈, 임지연, 곽시양, 손병호 등이 출연 중인 MBC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