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수현 정체는? ‘호텔 블루문’ 주인…‘호텔 델루나’ 마지막 회 존재감 과시 시즌2 예고?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9.02 09: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배우 김수현이 tvN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 마지막 회에 특별출연했다.

1일 방송된 '호텔 델루나'에는 김수현이 등장했다. 김수현은 극중 새로운 호텔인 '호텔 블루문'의 주인으로 등장했다.

이날 '호텔 델루나' 에필로그 영상에서 마고신(서이숙 분)은 열두 명의 마고신을 불러 중대 사항을 발표했다. 마고신은 "내가 오늘 아주 중대한 일을 얘기하려고 하는데 나머지 애들은 아직도 안 오는 거냐"라며 "깜짝 놀랄 만한 새로운 주인을 들였다"라고 말했다.

새로 나타난 호텔의 이름은 '블루문'이었고, 김수현은 이 호텔 주인으로 등장했다. 깔끔한 수트 차림으로 나타난 김수현은 호텔 이곳저곳을 둘러본 뒤 직원들에게 인사했고, "달이 떴군요. 영업 시작합시다"라고 말했다.

‘호텔 블루문’ 주인 김수현 / tvN ‘호텔델루나’ 방송캡처
‘호텔 블루문’ 주인 김수현 / tvN ‘호텔델루나’ 방송캡처

앞서 지난달 29일, 김수현이 아이유, 여진구, 오중환 PD와의 인연으로 '호텔 델루나'에 특별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당시 김수현이 어느 배역으로 나올지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김수현은 아이유와 드라마 '드림하이'와 '프로듀사'에 함께 출연했고, 여진구와는 '해를 품은 달' 성인-아역 연기자로 만났다. 오충환 PD는 '별에서 온 그대'의 연출을 맡은 바 있다.

한편, 김수현은 지난 2017년 10월 23일 현역 입대해 지난 7월 1일 전역했다.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