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퍼펙트맨’, 설경구-조진웅의 진한 코미디… “두 사람의 공감과 교감이 진하다” (종합)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8.30 12: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퍼펙트맨’은 설경구, 조진웅의 호흡만으로도 큰 볼거리다”

30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퍼펙트맨’(감독 용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설경구, 조진웅, 용수 감독이 참석했다.

‘퍼펙트맨’은 까칠한 로펌 대표 장수(설경구)와 철없는 꼴통 건달 영기(조진웅)가 사망보험금을 걸고 벌이는 인생 반전 코미디 영화다.

이날 용수 감독은 “‘퍼펙트맨’은 극과 극인 캐릭터인 장수 (설경구 분)와 영기(조진웅 분)의 인생 반전 코미디다. 인생에 막다른 골목에서 만난 두 남자의 환장 케미, 상극 케미로 봐주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용수 감독은 “기획의도는 ‘어떻게 사는 것이 진정한 오늘을 소비하는 일일까?’이라는 고민을 관객들과 고민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감독은 “제가 사고를 당해서 신체 마비를 겪어본 적이 있다. 앞서 말한 고민을 오랫동안 해왔다. 그래서 장수, 영기 캐릭터를 통해 유쾌하게 풀어보고자 기획하고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설경구는 ‘퍼펙트맨’을 선택하게 된 계기에 대해 “책이 재밌어야 했고, 감독님이 웹툰을 그렸던 분이라 장수 캐릭터를 제 얼굴로 그림을 그려서 책을 보내줬다. 그 모습을 보는데 내가 안해봤던 얼굴이라서 새로운 얼굴을 그려볼 수 있겠구나라는 생각이 가장 컸다”고 말했다.

조진웅-설경구 / '퍼펙트맨' 스틸컷
조진웅-설경구 / '퍼펙트맨' 스틸컷

또한 “쇼박스와의 우정도 있고, 조진웅이 먼저 캐스팅됐었다. 내 생각에 조진웅이 기운이 참 좋다고 생각해서 그의 결정을 믿어보자고 생각했다. 또 이 분과 처음으로 함께 해보고 싶어서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용수 감독은 “‘퍼펙트맨’만의 차별점은 먼저 훌륭한 배우 두 분의 호흡만으로도 큰 볼거리라 생각한다. 일반적으로 다른 코미디와 달리 두 사람의 공감과 교감이 진한 코미디다. 그 점이 타 영화와의 차별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캐릭터적인 부분은 어떤 상황에서도 고고함을 잃지 않는 멋진 모습을 유지할 수 있도록 캐릭터를 구축해나갔다. 직업상 특성이 건달이라 일반 건달보다는 영기라는 인간적인 모습을 드러내고 싶었다. 이 친구의 이야기를 관객들이 따라갈 수 있도록. 부답스럽지 않게 표현해내려고 했다”고 덧붙였다.

용수 감독의 첫 연출 데뷔작에 완벽한 캐스팅에 대해 “이 정도면 제가 전생에 나라를 두 번 구하지 않았나?라고 생각이 든다. 정말 기적같은 일이다. 솔직히 영화 끝난 지금도 비현실적이다”고 두근거림을 밝혔다.

용수 감독은 설경구 캐스팅에 대해 “일단 네 글자로 ‘잘생겨서’. 연기는 제가 말씀 드릴 수 있는 분이 아니다. 설경구 선배의 얼굴은 하염없이 잘생겼다. 정말 보고 싶은 얼굴이다. 물론 잘생겼다는 이야기가 핸섬하다, 멋지다 라는 이야기도 되겠지만 배우님의 얼굴로 이야기하는 연기적으로 스펙트럼이 넓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진웅에 대해 “물론 잘생겼다. 네 글자로 표현하면 ‘통하였다’. 시나리오를 쓸 때부터 ‘퍼펙트맨’의 작품은 조진웅 선배님과 통할 것 같다는 자신감이 있었다. ‘퍼펙트맨’이 품은 정서를 누구보다 깊이 파악할 분이었다”고 설명했다.

설경구 / '퍼펙트맨' 스틸컷
설경구 / '퍼펙트맨' 스틸컷
조진웅 / '퍼펙트맨' 스틸컷
조진웅 / '퍼펙트맨' 스틸컷

또한 김사랑의 캐스팅 과정에 대해 “선물 같이 캐스팅된 경우다. 김사랑의 친동생이 하루는 사무실에 놀러와서 ‘퍼펙트맨’ 시나리오를 읽고는 ‘이거 우리 누나에게 줘도 돼요?’라고 묻더라. 그래서 ‘누님이 투자자니?’라고 물었다. 알고보니 김사랑의 친남동생이더라”라며 “크지도 않은 역할인데, 멋진 선배님과 호흡을 맞춰보고 싶다고 말해서 함께 하게 됐다”고 캐스팅 비화를 설명했다.

장수와 영기 사이에 사망보험금 27억을 건 빅딜이 성사되면서 두 남자의 관계는 급 반전 된다. 뿐만 아니라, “금줄이고 동아줄이고 정신줄이나 잡으라”며 친구 영기를 걱정하는 정 있는 순박한 건달 대국(진선규 분)의 등장도 시선을 끈다. 이번 영화에서 20년지기 친구로 분해 절친 케미를 발산할 조진웅과 진선규의 연기 호흡 역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시킨다.

돈 쫌 많은 로펌 대표 설경구와 폼 쫌 잡는 꼴통 건달 조진웅의 환장 케미의 1차 예고편을 공개한 인생 반전 코미디로 설경구, 조진웅이 출연한 영화 ‘퍼펙트맨’은 10월 개봉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