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엠카운트다운’ 레드벨벳 VS ITZY(있지), 8월 마지막주 1위 대결…X1(엑스원) 데뷔무대에 김용국 컴백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엠카운트다운’에서 레드벨벳과 ITZY(있지) 8월 마지막주 1위 대결을 펼쳤다. 

29일 방송하는 Mnet ‘엠카운트다운 (엠카)-632회’에서는 그레이시, 김용국, 더보이즈, W24, 디원스 VERIVERY, 선미, 셀럽파이브, 아이즈가 라인업이다. 또한 로켓펀치, 업텐션, EVERGLOW, X1, 오하영, ONEWE, ITZY, 장대현, 타겟, 홍자가 출연했다.

 

Mnet ‘엠카운트다운’방송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방송캡처

 

X1(엑스원)은 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X101'에서 국민프로듀서의 투표로 뽑힌 11명의 소년으로 구성되어있다. 한승우, 조승연, 김우석, 김요한, 이한결, 차준호, 손동표, 강민희, 이은성, 송형준, 남도현이 멤버이다. 이들은 이미 데뷔한 아이돌 그룹 포스를 보여주며 멤버 각자의 비주얼을 뿜어냈다. 

김용국은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두번째 미니앨범 'MONO DIARY'(모노다이어리)가 공개 됐는데 약 1년 만에 돌아온 김용국은 어쿠스틱부터, 팝, 하우스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을 선보였다. ‘엠카운트다운’에서는 타이틀곡 '내버려둬'를 부르게 됐다.

'내버려둬'는 어긋나 버린 관계에 대한 끝을 이야기 하지만 사실을 끝이 아니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슬픈 노래다. 특히 김용국은 본인 만의 특별한 서정 감성과 물오른 아름다운 음색을 자랑하면서 감성을 폭발시키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외애도 가을 그대로 담아낸 '가을'을 비롯해 보는 이의 모습이 전부가 아니라 나답게 살고 싶다는 이야기를 담은 'Work'(워크), 상대가 이별을 원하는 것을 직감한 처절한 남자의 마음을 표한한 'What can I say?'(왓 캔 아이 세이)도  담겨있다.

또 레드벨벳의 '음파음파'와 과 ITZY(있지) 'ICY' 가 8월 마지막주 1위 대결하면서 어느 걸그룹이 1위를 하게 될지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Mnet 음악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는 목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