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덕화다방' 김나희-숙행, 다시 모인 '미스트롯' 트로트 여신들…'위치는?'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8.29 18: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미스트롯'에 출연했던 김나희와 숙행이 '덕화다방' 알바생으로 출격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2 '덕화TV 2 덕화다방'에서는 김나희와 숙행이 출연해 반가움을 더했다.

이날 방송에서 앞치마와 모자까지 갖춰쓰고 알바생으로 완벽 변신한 김나희와 숙행은 노래를 부르며 들어오는 손님들을 맞았다.

이어 두 사람은 메뉴판을 주며 "오늘의 메뉴라고 저희가 직접 개발한 메뉴가 있다. 이 메뉴는 오늘만 드실 수 있다"고 홍보했다. 이에 허경환은 "적극성이 있다"고 흡족해했다.

결국 신메뉴 영업에 성공한 김나희와 숙행은 "첫 주문이라서 떨린다"며 "많이 넣어드린다"고 끝까지 손님에게 친절하게 대응하며 1등 알바생으로 등극했다.

KBS2 '덕화TV 2 덕화다방' 방송 캡처
KBS2 '덕화TV 2 덕화다방' 방송 캡처

한편, KBS2 '덕화TV 2 덕화다방'은 아름다운 시골 카페에서 펼쳐지는 덕화 부부의 예측할 수 없는 <덕화다방> 창업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촬영지는 가평 코미호미 카페로 알려져 있다.

이덕화-김보옥 부부는 '덕화다방'을 통해 도시를 벗어나 북한강에서 추억과 낭만의 다방을 오픈했다. '덕화다방' 제작발표회 당시 이덕화는 "시즌1에 이어 '덕화다방'을 이어갈 수 있게 돼 영광이다"라며 "요즘 제가 드라마가 아닌 예능에 나오는데 제 이름을 걸고 하는 프로그램이니 목숨 걸고 열심히 할 것이다"고 포부를 다졌다.

이어 "내는 방송 경험이 없는 사람이라 부족한 부분이 많을 테니 이해 부탁한다. 아내와 함께하는 창업이라 제 일상이 다 드러날 것 같은데, 아내에게 늘 감사하다. 아내 없는 인생을 생각할 수 없을 정도다"고 덧붙여 사랑꾼의 면모를 자랑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