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팩트체크] 조진웅, "단편영화 감독 맡아, 4회차 촬영완료…가능성 있다면 본품 들어갈 것" (공식입장)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8.29 16: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배우 조진웅이 단편영화 '예고편' 영화감독을 맡게 됐다.

29일 조진웅이 제작하는 영화 측 관계자는 "조진웅이 단편영화 '예고편' 감독을 맡게 됐다. 데뷔라기보다 단편영화를 같이 찍어보자 해서 하게 된거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진웅이형이 예전부터 얘기를 해오다가 선 후배들이 모여 조그맣게 촬영하게 됐다. 총 5회차 촬영 중 현재 4회차까지 마쳤다. 단편영화라서 정식 개봉이나 출품 계획은 없다"고 "영화 제목은 '예고편'이 맞고 가능성이 있다면 본품으로 들어가자 조심스럽게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고 전했다.

조진웅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같은날 아시아경제는 "조진웅이 영화 '예고편'의 영화감독으로 데뷔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진웅은 현재 모처에서 뜻을 함께한 친한 영화계 동료 선·후배들과 소규모로 조용히 영화를 촬영 중이며 제작비 전액을 본인이 부담했다고 전해졌다.

조진웅은 지난해 '독전', '공작', '완벽한 타인' 으로 연속 흥행에 성공하며 올해도 '광대들:풍문조작단', '퍼펙트 맨', '클로즈 투 유'  개봉을 앞두고 바쁘게 지내고 있다.

조진웅이 출연하는 영화  '광대들:풍문조작단'은 조실록에 기록된 기이한 현상들 뒤에 ‘풍문조작단’이 있었다는 기발한 상상력이 더해진 팩션 사극으로 지난 21일 개봉해 현재 절찬리 상영중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