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주간아이돌’ 레드벨벳 조이, 보아가 인정한 SM 3대 춤꾼…아이린-조이의 미모 대결과 웬디의 ‘Shallow’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8.28 18: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주간아이돌’에서 레드벨벳이 출연해 다양한 모습과 예능감을 뽐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28일 방송된MBC every1 ‘주간아이돌’에서는 조세호, 광희, 남창희 진행으로 레드벨벳 웬디, 아이린, 슬기, 조이, 예리가 출연했다.

 

MBC every1 ‘주간아이돌’방송캡처
MBC every1 ‘주간아이돌’방송캡처

 

'레드벨벳'은 'The ReVe Restical' Day2  타이틀곡 '음파음파'로 컴백했는데 '짐살라빔' 이후 2개월만에 초고속 컴백을 했다. 신곡 음파음파는 청량한 매력의 톡톡  튀는 스파클링 서머 송으로 여름의 여운을 남기며 팬들에게 귀와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3MC는 “신곡 음파음파 소개를 잘할 수 있는 사람이 누구냐”라고 물었고 레드벨벳은 서로의 눈치를 보며 웃음을 주게 됐는데 리더인 아이린이 “음파음파는 내 눈빛과 매력에 빠져 허우적대는 상대방에게 음파음파 호흡법을 알려줘서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자는 내용의 곡이다”라고 했고 조이는 “아주 대박 여름곡이다”라고 덧붙였다. 

먼저 조세호가 진행하는 '이거아세호' 코너에서는 최종 예능 만렙 돌로 슬기가 됐고 영국식 티타임을 갖는 모습으로 멤버들에게 부러움을 샀다. 더불어 조이는 보아가 인정한 SM 3대 춤꾼 중 하나리고 하면서 걸그룹 춤신춤왕 리스트를 공개했다.

MC 남창희는 “보아 씨가 SM 춤꾼으로 노윤호, 태민, 슬기를 뽑았다는데 사실이냐?”라고 물었고 슬기는 수줍게 사실을 인정했다. 또한 그는 걸그룹 중 본인이 생각하는 춤신춤왕은 트와이스 모모, 블랙핑크 리사, 아이즈원 이채연, 청하등을 언급했고 “너무 많아서 일일이 얘기할 수가 없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슬기는 춤 선을 보여주며 샤이니 태민의 솔로곡 'Drip Drop'을 재해석에서 보여주면서 3MC의 감탄사를 받게 됐다. 이어 웬디는 메인 보컬답게 애절하고 파워풀안 가창력으로 노래를 불렀는데 레이디 가가와 브래들리 쿠퍼의 Shallow를 열창하게 됐다. 

아이린은 주간아이돌의 대표 코너인 '입덕문으'로 다시 한 번 레전드 짤을 탄생시켰는데 입덕문은 각각 다른 콘셉트의 음악에 맞춰 즉흥적인 춤과 표정으로 자신만의 매력을 보여주는 코너이다. 아이린은 엔딩 장인 답게 '입덕문' 최초로 '엔딩문'을 열었다.

아이린은 평소 엔딩에서 이세상 미모가 아닌 모습으로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줬는데 '입덕문'에서 다양한 음악 장르의 엔딩 부분이 흘러 나오자 섹시, 큐티, 코믹 등 각각의 분위기와 춤 그리고 표정 연기의 비주얼을 보여주며 팬서비스를 했다. 

또한 새 앨범이 나올 때마다 미모 리즈를 갱신하며 팬들 사이에서 공주로 불리는 조이는 세상의 모든 공주 연기를 하게 됐는데 인어공주를 열연하고 OST인 'part of your World'를 열창했고 MC 조세호는 “뮤지컬 인어공주를 바로 찍어도 무방하겠다”라고 아낌없는 칭찬을 했다. 

또 레드벨벳은 'ICE CREAM CAKE' 무대를 재현하며 데뷔 당시의 모습을 보여줬고 슬기는 무대를 재현하며 데뷔당시를 회상해 봤는데 미모나 체력도 돌아간 것 같아서 좋았다라고 말했고 이어 아이린은 “저희가 컴백을 했는데 피날레도 남아 있으니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MBC every1, MBC뮤직 동시방송 ‘주간아이돌’는 매주 수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되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