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율희, 둘째 임신 후 아들 재율이와 불꽃놀이 데이트…최민환이 찍어줬나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8.28 03: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 2’(살림남)에 출연 중인 율희가 아들 재율이와 단란한 일상을 공유했다. 

최근 율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스러운 우리 애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율희는 재율이를 품에 안고 화려함 가득한 불꽃을 바라보고 있다. 율희의 품에 쏙 안긴 재율이의 모습이 랜선 이모-삼촌의 마음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언니랑 재율이가 제일 좋아요”, “재율이 넘 사랑스러워요”, “짱이 못 본새에 엄청 자란 것 같아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3세인 율희는 과거 걸그룹 라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 그룹을 탈퇴한 상태다. 

율희 인스타그램

그는 에프티아일랜드 최민환과 지난해 5월 아들 재율군을 출산한 후 10월 결혼식을 올리며 부부의 연을 맺었다. 결혼 당시 아이돌 부부로 많은 화제를 모은 두 사람은 최근 ‘살림하는 남자들 2’(살림남)로 안방극장을 찾는 중이다.

‘살림남’에서 아들 재율이와 달달한 일상을 공유 중인 최민환-율희 부부는 어린 나이에도 책임감 가득한 일상과 풋풋한 매력으로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과 지지를 받으며 매주 수요일을 책임지고 있다. 

또한, 두 사람은 최근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기도 했다. 

최민환♥율희, 아들 재율까지 함께 출연 중인 ‘살림남’은 신세대 남편부터 중년 그리고 노년의 남편까지 스타 살림남들의 리얼 살림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