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초등생 상습 성폭행한 10대 청소년들, 밝혀진 가해자만 ‘중고생’ 11명…피해자 우울증 호소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8.27 1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10대 청소년들이 초등생 한명을 여러 차례 성폭행한 혐의가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26일 SBS 단독보도에 따르면 강원도에 위치한 초등학교에 재학중인 A양이 남학생들로부터 수차례 성폭행을 당한 사실이 드러났다.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상습적인 성폭행이 이뤄졌으며 경찰 수사를 통해 밝혀진 가해자만 11명에 이른다. 이 가운데 4명이 구속된 상황이다. 

이와관련 경찰은 "범죄의 경중에 따라 일부만 구속했다”며 “피해자 보호를 위해 자세하게 말할 수 없다”고 전했다. 

성폭행에 가담한 학생들은 인근 중학교 학생들과 고등학교 자퇴생 등으로 알려졌다. 

SBS 뉴스 캡처
SBS 뉴스 캡처

이같은 사실은 A양의 결석이 잦아지자 상담을 하던 도중 밝혀졌다. 이후 학교 측은 학교폭력 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피해 사실 확인 절차에 들어갔습니다.

이와관련 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학교폭력대책위원회가 양쪽에서 열렸다”고 설명했다. 

미성년자인 가해자들은 피해자 A 양을 같은 아파트로 유인한 후 수차례 성폭행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가해자들은 A양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며 개별적으로 성폭행했던 사실도 드러났다.

교육지원청 측은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에서 이 학생에 대한 보호조치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현재 A양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심각한 우울증을 호소하고 있다. 


추천기사